수지 화보집 선정성 논란...JYP "강력 대응할 것"

수지 측이 연이은 화보집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습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난 2015년 10월 출간된 수지 화보집이 매춘, 로리타 등을 연상케 한다는 글이 게재돼 논란이 일었는데요.

이에 대해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화보집 전체 내용 중 극히 일부 사진 및 워딩을 발췌해 작성된 게시글은 사실과 전혀 무관하다"며 "복고, 키치 등의 기획 의도를 부각하기 위해 선택한 장소 및 의상인 바, 촬영을 진행한 수지 본인 및 작가의 원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하다"라고 전했습니다.

이어 “본 화보집의 직, 간접적 무단 유포 또한 저작권 및 초상권 침해이며 악의적인 의도로 작성된 게시글 및 악성 댓글, 이와 관련된 모든 인신 공격성 발언에 대해 당사는 가용한 법적 조치를 동원해 강력 대응할 것임을 밝힌다”라고 주장했습니다.

한편 수지는 첫 솔로 앨범 선공개곡 ‘행복한 척’으로 음원차트 1위를 차지하며 사랑받고 있습니다.

www.smartmedian.com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