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웅 딸 지온이, 훌쩍 자란 모습 ‘훈녀 예약’

사진=윤혜진 인스타그램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배우 엄태웅의 딸 지온이 훌쩍 자랐다.


엄태웅의 아내 윤혜진은 23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굿모닝. 한 주 또 파이팅!”이란 글과 함께 지온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게재했다. 창가에 서서 어딘가 그윽한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는 지온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너도 얼른 등원하자”는 윤혜진의 재치있는 멘트가 웃음을 자아낸다.


엄태웅와 지온 부녀는 과거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큰 사랑을 받았다


인기 기사


'꽃놀이패' 결벽증 서장훈 집 공개…'깔끔+소박' 인테리어 눈길


AOA 유나, "몸매 비결은 운동 '중독'"


김고은, '도깨비' 종방연서 촛불로 공유 소환…"마지막까지 눈부셨다"


'도깨비' 공유, 게임업계 러브콜 받은 이유는?


[포토] 비-김태희, '손 꼭잡고 달콤한 허니분~'


테크스타트업 ・ 유럽여행 ・ 영화 ・ 자동차
"세상을 올바르게, 세상을 따뜻하게" 이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