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봐도 멋진 마이클 조던의 에피소드 모음ㄷㄷ (멋짐주의)




1.

한번은 마이클이 우리 팀 포인트가드에게 인유어페이스를 먹였어요. 그러자 팬 한분이 소리쳤죠.

"어이! 키가 비슷한 상대를 고르는게 어떠냐!"

그러자 마이클은 나에게 인유어페이스를 먹이고 아까 그 팬에게 소리치더군요.

"이제 만족해?"

ㅡ 멜 터핀, 센터 (신장 210cm)




2.

경기가 시작되고 점프볼 할때 마이클이 내게 다가와 작은 소리로 말하더군요.

"오ㅡ 맥스. 농구화 끈 제대로 묶었어? 왜냐하면 오늘 밤은 자네에게 가혹한 밤이 될거야."

2쿼터까지 신나게 득점하던 그가 나를 보더니 다시 말을 걸더군요.

"맥스, 신발끈 제대로 묶은거야? 너무 느린데"

ㅡ 베른 멕스웰, 가드




3. 

맷 쿠오카스는 91년도 올랜도 감독시절 조던을 막기 위해서 더블 팁을 붙이는 시도를 했다. 그러나 불스는 그랜트와 피펜, 조던의 패싱게임을 앞세워 더블팁을 무력화했다.

8일후, 이번엔 매직이 원정 경기를 불스와 치르게 되었다. 쿠오카스는 더블 팁을 붙이는 시도를 철회했는데, 조던은 그날 경기 내내 미친듯이 폭발하면서도 계속 쿠오카스를 못마땅하게 쳐다보았다. 왜 자신에게 더블 팁을 붙이지 않았느냐ㅡ 라고 질문하는 것 처럼.

그 경기 조던은 결국 64득점을 기록했다.(뭐 어쩌라고....)




4. 

한번은 존 롱이 경기전 조던과 악수를 거부했다.

그 경기에서 조던은 63득점을 기록했다.




5. 

어느 날, 조지 칼이 말년의 조던은 점프슛만 한다고 혹평했다.

그 날 경기에서 조던은 오직 점프슛만 던져서 48득점을 폭발시켰다.




6. 

76ers의 보조 코치였던 프레드 카터가 조던과 PO경기에서 경기 내내 소리를 질렀다.

"마이클에게 점프 슛 쏘게 해! 그걸 두려워하지 말라고!"

마이클은 점프 슛으로만 연속 12득점을 기록하고 이렇게 말했다.

"프레ㅡ드?"




7. 

시애틀의 한 스포츠 기자가 슈퍼소닉스의 네이트 맥밀런이 조던을 저지하기 위해서 출장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그 말을 들은 조던은 경기 시작 한시간전에 맥밀런에 관한 비디오 테이프를 들고 그를 분석했다.

그날 밤 조던은 40점을 넣었고 맥밀란은 한 골도 넣지 못했다.




8. 

히트와 경기를 벌이던 날 조던은 라일리 감독(당시 히트 감독)에게 다가가서 멋대로 떠들어댔다.

"헤이 라일리!, 어떤게 좋아요. 점프슛? 드라이브?"

라일리는 아무 말도 하지 않았지만, 조던은 또 멋대로 대답했다.

"OK! 드라이브로 합니다."

그리고 드라이브로 수비수를 헤치더니 덩크를 성공 시켰다.

바로 다음 공격 턴에서 조던은 또 라일리 감독 근처로 다가와서 멋대로 떠들었다.

"이번엔 뭐가 좋아요? 점프슛? 드라이브?"

라일리는 역시 아무 말도 하지 않았지만 조던은 또 멋대로 결정했다.

"OK! 점프슛으로 할게요."

깨끗한 점프슛이었다.(답정너인가....)




9.

91년 레이커스와 불스가 붙은 NBA 파이널 3차전에서 레이커스의 코치들은 불스의 마지막 공격에서 조던이 공을 만져보지도 못하게 철저하게 묶어버리라고 특별 지시를 내렸다. 그러나 불운하게 그 지시는 조던의 귀에 들어가게 되었다.

빌 베르카는 그 경기를 이렇게 회상한다.

"마이클은 코트 끝에서 주어지는 첫 패스로 공을 잡더니 그대로 반대쪽 코트 끝까지 혼자 돌파해서 골을 넣더군요."




10. 

피닉스 선즈와 4쿼터 경기가 진행중이었다. 점수는 3점차, 박빙이었다. 한창 경기가 진행중인데 코트 밖에서 피펜에게 공을 던져주던 조던이 당시 선즈 감독이었던 코튼 피츠시몬스에게 말했다.

"코튼 감독님, 게임 이미 끝났다는건 아시죠?"




11.

불스와 네츠가 맞붙게 되었다. 당시 네츠는 연승행진 중이었고, 불스는 연승이 끊긴 상황이었다. 네츠의 방송인 오코렌은 경기 시작전에 조던과 인터뷰를 하다가 오늘 불스를 네츠가 이길 것이라고 말했다. 

신발끈을 묶던 조던은 그 말에 반응해서 오코렌에게 재차 물었다.

"방금 뭐라고요?"

"오늘 밤 네츠가 이길 것 같다구요."

오코렌이 대답했다. 그러자 조던이 단호하게 말했다.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아요."

그날 조던은 3Q만에 35득점을 기록하면서 네츠를 관광보냈다. 경기 종료 직전, 코트에 들어간 조던은 마지막 슛을 성공시키고 작전타임을 요청한 다음.... 

........코트 뒤로 나와서 오코렌을 찾아다녔다.





12.

하루는 마이클이 허리경련이 심해서 버스에 앉아서 이동할 수 없을 지경이었어요.

그날 밤엔 40점을 넣더군요.

ㅡ 필 잭슨, 감독




13.

동부 컨퍼런스에 명장이 많은 이유요?

마이클 조던과 싸울 준비 하다보면 감독 능력이 향상됩니다.

ㅡ 제프 벤 건디, 감독




14.

당시 신인이었던 디켐베 무톰보가 겁없이 마이클 조던을 도발했다.

"아무리 당신이라도 눈 감고 자유투를 던지지는 못할거야!"

조던은 "엉? 그래?" 라고 말하더니 정말로 눈을 감고 던져서 앤드원 자유투를 성공시켰다.

그리곤 말했다.

"Welcome to NBA"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