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노래자랑’ 신재동 악단장, “우리는 전천후 악단” (인터뷰)

http://tenasia.hankyung.com/archives/176022 “무조건 1등 ○○○입니다.”, “강서구 곰탱이 ○○○입니다.” 저마다 짧고 굵은 인사말을 하며 노래를 시작한다. 곧이어 조용필의 ‘모나리자’, 박상철의 ‘무조건’, 이선희의 ‘인연’ 등 주옥같은 히트곡이 울려 퍼진다. 지켜보는 관객들도 자리에서 일어나 몸을 흔든다. 여기는 1980년부터 지금까지 이어져온 국내 최장수 예능프로그램 ‘전국노래자랑’의 리허설 현장.

엔터테인먼트의 모든 것을 빠른 발과 젊은 심장, 현명한 눈으로 담아내는 매거진 텐아시아 http://www.tenasia.co.kr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