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사이로 느껴지는 욕망 by Esther Nienhuis

네덜란드 출신의 아티스트 Esther Nienhuis 의 Saudade(스페인어로 '고독,향수')를 주제로 한 그림들입니다. 비오는 텅빈 거리를 차로 지나며 빗물로 흐릿하게 보이는 거리는 같은 시간 고향과 나는 같은 시간에 존재하지만 쉽게 갈 수없는 마음을 표현한 것이라고 합니다. Esther Nienhuis는 대부분 눈에 바로 보이는 사물보다 어디를 통과하거나 거울에 비친 풍경을 주로 그립니다. Esther Nienhuis의 홈페이지 http://www.esthernienhuis.nl/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