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최군, 철구, 지코의 '뻘戰(전)', 아프리카TV 이슈 진단



GIF



22일(목) 저녁 BJ철구, BJ최군, BJ지코(이하 최지철)의 진행으로 방송된 JTBC ‘썰戰(김구라, 유시민, 전원책 출연)’을 패러디한 ‘뻘戰’이 화제다.이날 방송은 ‘탈아프리카TV’, ‘비글즈 멤버 탈퇴’, ‘철구 군입대 이후’, ‘지코의 재도약’ 등을 다뤘다. 최군이 방송 진행을 맡았고, 아프리카TV의 정의를 외치는 '애국보수팡팡당' 지코와 '열린진보족구당'의 철구가 패널로 참석하는 형식을 갖췄다.


첫 주제로 ‘지코의 재도약’이라는 주제에 철구는 “지코는 모든 실수(정지) 안에 술이 있다. 그러다 정지가 풀리면 다시 별풍선을 많이 받기 위해 술을 먹는 악순환이다. 또 술먹방의 이미지를 지코가 좋지 않게 했다”고 말했다.이에 지코는 “술을 많이 먹은 것은 사실이지만 이제는 방송을 건전하게 할 것이며 실수를 반복하지 않는다”고 반박했다. 하지만 철구는 “지코가 재도약해서 베스트 비제이가 되는 것보다 대한민국의 통일이 더 빠를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다음으로 ‘탈아프리카TV’에 관한 주제로 MC최군이 “탈아프리카TV 현상이 아프리카TV에 어떤 영향을 주나”라는 질문에 지코는 아프리카TV로 돌아온 ‘前 쿠TV’의 일부 멤버를 거론하며 “아프리카TV를 떠났던 사람도 지금 다시 돌아왔다. 이번 계기로 더 발전할 기회다”라고 전했다.그러나 철구는 조심스레 “‘前 쿠TV’와 유튜브의 플랫폼의 규모와 방송 영역이 다르다”고 말하며 “아프리카TV가 망하진 않겠지만 위험하다. 아프리카TV의 규정에 반해 유튜브는 규제가 심하지 않아 많은 콘텐츠가 가능하다. 아프리카TV는 위기다”라고 소신을 밝혔다. 또 “기본적으로 시청 인원이 1만 명이 넘는 감스트 같은 BJ가 나간다면 막아야 한다”고 전했다.

GIF

또 ‘비글즈 슈기가 탈퇴’ 사건에 대해 최군이 의견을 묻자 지코는 곧바로 “슈기 탈퇴는 예정된 순서며 다음은 세야 차례다. 갑질과 집단이기주의 모임이다. 비글즈가 해체되기 전 수장으로서 해체한다고 밝혀라”라며 아프리카TV의 크루문화에 대해 비판의 날을 세웠다.


이에 맞서 철구는 “크루는 시너지 효과가 있으며 갑질에 관해 전혀 그런적이 없다”며 반박했다. 그러면서 슈기에 대해 “사과도 이미 받았고 (슈기도)반성 중이다. 막을 수 있었지만 더 이슈가 될까봐 넘어갔다”며 당시 상황과 현재 슈기의 심경을 대변했다.가장 많은 시청자의 관심이 쏠린 철구 군입대 이후 차기 대통령에 대한 주제에서는 각자 여러 명의 후보자를 내세웠으나 공통적으로는 ‘BJ염보성’을 꼽았다.


여성 BJ 중 최고를 뽑아달라는 최군의 말에 철구는 아내인 BJ외질혜, 지코는 BJ셀리를 뽑았다.이날 방송된 '최지철'의 ‘뻘戰’은 아프리카TV에서 일어나는 여러 가지 문제를 BJ의 입을 통해 속 시원히 들을 수 있었던 계기가 되었고 많은 시청자의 관심을 받았다. 하지만 일부 시청자는 ‘시청자와의 소통’이 부족했다며 개선을 요청하기도 했다.‘뻘戰’ 첫 방송을 계기로 BJ철구, BJ최군, BJ지코는 3월 초에 다시 한번 같은 자리를 마련하기로 하며 방송을 마쳤다.


1인미디어 전문 인터넷 매거진 bjn

www.bjn.co.kr

1인미디어 전문 인터넷 매거진 bjn입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