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반려견 놀이터' 재개장

▲ 반려견 놀이터 <사진제공 서울시>



서울시는 동절기 동안 휴장했던 ‘반려견 놀이터’를 1일부터 재개장, 반려견이 견주와 함께 뛰어 놀 수 있는 장을 마련한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개장되는 장소는 광진구 어린이대공원, 상암동 월드컵공원, 동작구 보라매공원 등 반려견 놀이터 3곳이다. 시는 2013년부터 반려견 놀이터를 운영해오고 있으며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2월까지는 동절기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휴장했었다. 운영 시간은 매주 화~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저녁 8시까지며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월요일은 정기 휴장일이고, 우천시에는 시민과 반려견의 안전을 위해 운영하지 않는다. 반려견 놀이터는 11월 30일까지 운영하며 시민 이용이 많은 5~8월은 오전 10시부터 밤 9시까지 1시간 연장 운영한다. 반려견 놀이터는 ‘동물등록’을 마친 반려견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놀이터 내 안전을 위해 13세 미만 견주(어린이)는 성인 보호자와 함께 입장할 수 있다. 단 질병감염의 의심이 있는 반려견이나 사나운 반려견, 발정이 있는 반려견 등은 입장을 제한한다. 반려견은 동물등록 여부 확인 절차를 거쳐 견주와 함께 입장하며, 견주는 배변봉투와 목줄을 지참해 배설물 발생시 수거하고 반려견의 돌발행동 등에 대비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특히 시는 2015년부터 운영해 온 ‘반려동물 교실’을 확대해 올해는 ▲월드컵공원 ▲보라매공원 2곳에서 운영, 반려견 놀이터를 이용하는 시민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한다. 나백주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반려견 놀이터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기간제 근로자 6명을 채용하는 등 시민의 만족도를 높이고자 다각적으로 노력했다”며 “시민과 반려견 모두 행복하고 안전한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반려견 놀이터의 위생관리도 철저히 해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해당 지역 보건소와 협력, 매주 정기적으로 놀이터 전체 방역을 실시하고 상시적으로 자체 소독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본 내용은 한국조경신문 436호에 실린 기사입니다. (글 : 이동원 기자)



*더 많은 기사 보기

www.latimes.kr

친절한 보도, 가까운 신문, 행복한 독자 한국조경신문입니다. 정기구독 : 02)488-2554 www.latimes.kr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