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다보니 알겠더라

살다보니 알겠더라 떠오르는 수많은 생각들 속에 한잔의 커피에 목을 축인다.   살다보니 긴 터널도 지나야 하고 안개 낀 산길도 홀로 걸어야 하고 바다의 성난 파도도 만나지더라. ​ 살다보니 알겠더라.   꼭 만나야 할 사람은 만나고 스치고 지나야 하는 것들은 꼭 지나야 한다는 것도.   떠나야 할 사람은 떠나고 남아야 할 사람은 남겨지더라. ​ 두손 가득 쥐고 있어도 어느샌가 빈 손이 되어 있고 빈손으로 있으려 해도 그 무엇인지를 꼭 쥐고 있음을. ​ ​소낙비가 내려 잠시 처마 밑에 피하다 보면 멈출 줄 알았는데. ​ 그 소나기가 폭풍우가 되어 온 세상을 헤집고 지나고 서야 멈추는 것임을.   다 지나가지만 그 순간 숨을 쉴 수 조차 없었다 지나간다 모두 다.   떠나는 계절 저무는 노을 힘겨운 삶 마저도 흐르는 것만이 삶이 아니다. ​ 저 강물도 저 바람도 저 구름도 저 노을도 당신도 나도 기다림의 때가 되면 이 또한 지나 가기에.   -조관희- ※※ 행복을 매일 배달해 드립니다 ※※ - 하루5분힐링 추천글 - *상처받은 내마음에게 https://goo.gl/cMRa7u *때로는 흔들릴 때가 있습니다 https://goo.gl/2E4pPj *참 좋은 글귀 https://goo.gl/soovvF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