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커머스 ‘계획된 적자’ 언제쯤 벗어날까



온라인 쇼핑을 즐기는 사람은 꾸준히 늘고 있지만, 정작 돈을 버는 업체는 적습니다.


특히 소셜커머스로 출발한 3사 쿠팡·위메프·티켓몬스터는 지난해 1000억~5000억원의

큰 손실을 봤으며 업체 측은 ‘계획된 적자’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대형마트 등 전통 오프라인 업체들도 온라인 마켓에 뛰어들면서 경쟁은 더욱 치열해지고 있습니다.


관련정보 바로가기 : https://goo.gl/d8qU7P


최신 마케팅뉴스 받아보기

https://open.kakao.com/o/gYAryTn


출처 : 실전 온라인마케팅의 중심, 마케팅에듀

www.m-edu.co.kr

마케팅의 모든 것을 공유하는 호우!! 대리 마케팅! 실전온라인마케팅의중심,마케팅에듀 교육 문의 02-6734-7258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