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은 너무…' 엄정화, 팜므파탈 매력…갈등 중심축 활약


엄정화가 팜므파탈 매력으로 갈등의 중심축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엄정화는 MBC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극본 하청옥, 연출 백호민)'에서 다년간 스캔들 없이 최고의 자리를 지켜온 스타 가수 유지나 역으로 활약 중이다. 탄탄한 연기 내공은 물론, 시선을 사로잡는 고혹적인 분위기를 뿜어내며 흥미진진한 전개를 이끌고 있는 것.


지난 주말 방송된 '당신은 너무합니다'에서 유지나가 박성환(전광렬 분), 박현준(정겨운 분) 부자 사이에서 감정 줄타기를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유지나는 박성환과의 스캔들 기사로 위기를 맞았고, 유지나-박성환-박현준 세 사람의 애증관계는 한층 깊어졌다.


유지나는 박성환의 애정을 알면서도 아들인 박현준에게 관심을 드러냈다. 유지나는 박현준의 냉소적 말들과 무시하는 태도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당찬 모습을 보였다. 도리어 박현준을 향해 "당신은 나한테 올 거야. 당신도 겁이 나서 그러는 거 아니야?"라며 "절대로 안 되는 상대라고 스스로를 속여 볼 생각이 아닌가?"라는 말로 박현준을 흔들었다.


뿐만 아니라 엄정화는 극 중 유지나를 탐탁지 않게 여기는 박성환의 모친 성경자(정혜선 분), 자신의 안위를 위해 유지나를 이용하려는 고나경(윤아정 분)과의 팽팽한 신경전에서도 기죽지 않고, 당차고 당돌한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긴장감을 배가시켰다. 또한, 이경수(강태오 분)를 통해 과거, 성공을 위해 버린 아들을 떠올리며 애잔한 모성애를 그리기도 한다.


이처럼 엄정화는 자신의 연기 내공을 발산하며 캐릭터를 생동감 있게 표현해 시청자들의 이목과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엄정화는 자존심이 짓밟혀 분노하는 모습부터 상대에게 지지 않으려는 표독스러움, 자신의 과거 상처를 떠올리며 눈물 맺힌 눈동자와 애써 담담한 말투까지 극과 극의 감정을 탁월하게 그려 몰입도를 끌어올리고 있다.


특히 엄정화는 흡인력 있는 눈빛, 캐릭터를 더욱 빛나게 만드는 화려한 패션 스타일링과 메이크업으로 유지나의 매력을 극대화하고 있다. 탄탄한 연기력에 매력적인 비주얼까지 더해져 극 중 인물들 간의 애증 관계에 설득력까지 높이고 있는 것. 비주얼이면 비주얼, 연기면 연기 어느 하나 빠지는 것 없는 명실공히 최고의 스타 가수이자 배우임을 '당신은 너무합니다'에서 여실히 드러내고 있다.


한편, 엄정화, 장희진, 강태오, 전광렬, 정겨운, 손태영, 조성현, 윤아정 등이 출연하는 MBC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는 매주 토, 일요일 저녁 8시 45분에 방송된다.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기사 원문: http://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076226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