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여자와 어떤 남자

어떤 여자와 어떤 남자


늦은 밤 둘은 오토바이를 타고 신나게 달리고 있었습니다.

갈수록 빨라져만 가는 오토바이의 속도 여자는 외쳤습니다.

"오빠~무서워... 속도 좀 줄여줘..."

"알았어... 내 허리 한번만 꽉~껴안아줘~ 그럼 줄여줄게~~ ^^"

여자는 남자의 허리를 꼬옥 껴안았습니다.


그래도 속도를 줄이지 않자 여자가 외쳤습니다.

"오빠, 진짜 무섭다니깐... 속도 좀 줄여줘"

"그래... 진짜 줄여줄테니깐 내 헬맷 네가 써~ ^^"

"뭐라구?? 이렇게 달리는데 어떻게 헬맷을 옮겨??"

"빨리써봐. 재밌잖아~ 그래야 속도 줄여준다~ ^^"

"우씨... 가뜩이나 무서운데 헬맷까지 옮겨쓰라구?"

여자는 힘들게 남자의 헬맷을 멋겨 자신의 머리에 옮겼습니다.


그래도 남자가 속도를 줄이지 않고 마구 달리자, 여자가 신경질을 냈습니다.

그러자 남자가 하는 말

"사랑한다고 말하면 줄여줄게~ 진짜야~ ^^"

"오빠... 사랑해~ 아주 많이~"


하지만 속도는 줄어들기는 커녕, 더욱 더 빨라져만 갔습니다.

"사랑한다고 하면 줄여준다고 했잖아~ 빨리 줄여줘~

무섭단 말이야... 무서워~ 빨리 줄여~"

잠시 후 속도는 줄어들었습니다. 그리고 다음날

신문에 이런 기사가 실렸습니다.

「어젯 밤 오토바이 브레이크 사고. 남자는 사망, 여자는

뒹굴었으나... 큰 부상없음」


브레이크가 고장난 걸 알았던 남자

그리고 여자를 위해 헬맷을 벗어주었던 남자

마지막으로 사랑한다는 소리를 듣고 싶었던 남자

목숨을 걸어, 사랑하는 여자를 지켰던 남자의 슬픈 사랑이야기


- 짧은글귀, 어떤 여자와 어떤 남자 -

UETV / 영화돋보기 / 일반인요리 / 민스쿨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