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룽지 할머니


누룽지 할머니


집이 시골이었던 저는 고등학교 삼 년 내내 자취를 했습니다.

월말 쯤, 집에서 보내 준 돈이 떨어지면,라면으로 저녁을 해결하곤 했어요.


그러다 지겨우면, 학교 앞에 있는 "밥할매집" 에서 밥을 사 먹었죠.

밥할매집에는 언제나 시커먼 가마솥에 누룽지가 부글부글 끓고 있었습니다.


할머니는 이렇게 말씀 하시곤 했어요.


"오늘도 밥을 태워 누룽지가 많네.밥 먹고 배가 안 차면 실컷 퍼다 먹거래이.이 놈의 밥은 왜 이리도 잘 타누"


저는 돈을 아끼기 위해 늘 친구와 밥 한 공기를 달랑 시켜놓고,누룽지 두 그릇을 거뜬히 비웠어요.

그때 어린 나이에 먹고 잠시 뒤돌아서면 또 배고플 나이잖아요.


그런데, 하루는 깜짝 놀랐습니다.

할머니가 너무 늙으신 탓인지,거스름돈을 원래 드린 돈보다 더 많이 내 주시는 거였어요.


"돈도 없는데 잘 됐다, 이번 한 번만 그냥 눈감고 넘어가는 거야, 할머니는 나보다 돈이 많으니까..."


그렇게 한 번 두 번을 미루고, 할머니의 서툰 셈이 계속되자 저 역시 당연한 것처럼 주머니에 잔돈을 받아 넣게 되었습니다.

그러기를 몇 달, 어느 날 밥할매 집엔 셔터가 내려졌고, 내려진 셔터는 좀처럼 다시 올라가지 않았어요.


며칠 후 조회 시간 이었습니다.

선생님이 심각한 얼굴로 단상에 오르시더니, 단호한 목소리로 말씀하셨어요.


"모두 눈 감어라. 학교 앞 밥할매 집에서 음식 먹고, 거스름돈 잘못 받은 사람 손 들어라."


"순간 나는 뜨끔했어요.


우리는 서로를 바라보다 부스럭거리며 손을 들었습니다.


"많기도 많다. 반이 훨씬 넘네."


선생님은 침울한 목소리로 말씀하셨죠.


"밥할매집 할머니가 돌아가셨다. 할머니께서 아들에게 남기신 유언장에 의하면 할머니 전 재산을 학교 장학금에 쓰시겠다고 하셨단다. 그리고..."


선생님은 잠시 뜸을 들이셨어요.


"그 아들한테 들은 얘긴데, 거스름돈은 자취를 하거나 돈이 없어 보이는 학생들에게 일부러 더 주셨다더라.

그리고... 새벽부터 일어나 그날 끓일 누룽지를 위해 밥을 일부러 태우셨다는구나. 그래야 어린 애들이 마음 편히 먹는다고..."


그날 학교를 마치고 나오는데, 유난히 '밥할매 집'이라는 간판이 크게 들어왔어요.


나는 굳게 닫힌 셔터 앞에서 엉엉 울고 말았습니다.


할머니 죄송해요.

정말 죄송해요.

할머니가 만드신 누룽지가 세상에서 최고였어요...

마음에 편지를 보내드려요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똑똑한 아이들을 망치는 엄마아빠의 말습관 3
bookbanggu
16
0
18
엄격한 프랑스 아버지와 깨달음을 얻은 9살 아들
DONcutlet
57
12
13
고양이 덩치가 공룡만 했다면? 우리의 일상은 어땠을까?
GGoriStory
67
4
28
지금 나이가 늦었다고 생각하는 사람에게 좋은 장성규 스토리.jpg
real896pc
76
6
35
나도 모르게 쓰고 있는 심각한 차별 언어들
papervores
15
2
11
[토박이말 맛보기1]-42 곤댓짓
baedalmaljigi
2
0
2
나이 먹으면서 깨달은 진짜 친구 구별법
bookbanggu
47
2
48
모범생인데 자퇴하겠다는 딸 좀 말려주세요
water101
189
16
63
✿[참사람이 사는법]✿손해보더라도 착하게친절하게 살자상처 받더라도 정직하게 마음을 열고 살자좀 뒤처지더라도 서로 돕고함께 나누며 살자 우리 삶은 사람을 상대하기 보다하늘을 상대로 하는것우리의 일은 세상의 빛을 보기보다내안의 빛을 찾는것....❢❢- 박노해
plus68
9
0
5
가족에게 더 이상 미안해 하지 마세요!
bookbanggu
6
0
4
나무늘보 미워하지 않았으면 좋겠는 이유
Jcyj0524
19
6
2
카메라에 담긴 '규모 6.0 지진'을 미리 감지한 고양이들
GGoriStory
29
2
3
외로워하지 마라
acroxs
11
3
7
GIF
<기생충>에 숨어있는 깨알 of 깨알 디테일
lalamia
21
3
2
불만을 느끼는 아이를 돕는 방법
hanmunhwa0
2
0
1
박노해의 걷는 독서 8.10
poetphoto
7
0
2
수험생 주목! 뇌 기능 높이는 ‘노·인·원’
newsway
3
0
10
아기랑 농구하는 아빠
plan2f
2
0
0
Video
이혼가정에서 자란 개그맨
ehghl123
163
19
29
서울시 심야버스에 생긴 '쉼표 쿠션'
real896pc
35
3
5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