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소사번(食少事煩)

食少事煩(식소사번)


먹는 것은 적고 일은 많다. 즉 몸을 돌보지 않고 바쁘게 일한다는 뜻.

요즈음에는 생기는 것도 없이 헛되이 바쁘다는 뜻으로도 쓰인다.

두번 째 출사표를 내고 위나라 공략에 나선 제갈량이 사마의와 대치하고 있을 때이다. 

제갈량은 속전속결하려고 했으나 사마의는 제갈량이 지치기만을 기다리며 지구전을 펼치고 있었다. 

서로 대치하고 있는 가운데 사자들만 자주 오고 갔다. 


하루는 사마의가 촉의 사자에게 “공명은 하루 식사와 일처리를 어떻게 하시오?” 하고 물었다.

사자는 “승상께선 새벽부터 밤중까지 손수 일을 처리하시며 식사는 아주 적게 하십니다.”라고 하였다. 

그러나 사마 의는 “먹는 것은 적고 일은 많으니 어떻게 오래 지탱할 수 있겠소?(食少事煩 安能久平)”라고 말했다. 


사자가 돌아와 사마의의 말을 전하니 “그 말이 맞다. 나는 아무래도 오래 살지 못할 것 같다.”라고 제갈량은 말했다. 결국 제갈량은 병이 들어 54세의 나이로 오장원에서 죽었다.

오늘 하루는 선물입니다. 세상 모든 일이 일체유심조화(一切唯心造化)라고 합니다. 행복하다고 생각하면 행복합니다. 행복하시죠!! 특히 만남과 여행, 그리고 꽃에 관심이 많습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