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명분 없는 노출 좋아하지 않는다”

현아가 노출에 대한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26일 밤 방송하는 트리플H 흥신소에서 사람들의 시선에 대한 현아의 솔직한 속마음을 공개할 예정. 현아는 “노출에 대한 이야기는 앞으로도 꾸준히 따라붙고, 내가 감수해야 할 부분이다"고 마음을 전했다.


이어 "나는 명분이 없는 노출은 좋아하지 않는다. 드라마나 영화에서는 명분이 있는 노출이 있으나 무대에 섰을 때는 그것이 명분으로 표현되지 않는다”며 안타깝다는 마음을 전했다.


또 ‘현아가 입었을 때는 더 야할 것이다’라는 꼬리표에 대해서는 “내가 색깔이 강한 친구가 됐다는 생각에 스스로에게 수고했다고 말해주고 싶다. 이런 부분들은 무대 퍼포먼스로 더 보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앞으로도 꾸준히 건강한 몸매과 건강한 느낌을 많이 보여주고 싶다는 현아가 말하는 노출의 의미는 K STAR와 큐브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밤 8시.


[노컷뉴스 바로가기]

CBS노컷뉴스의 공식 빙글 계정입니다. SNS에서 여러분과 늘 호흡을 같이하는 친구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