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내는 단 한 박자 늦추는 것

칼은 꺼냈어도 다시 넣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쏜 화살은 그렇지 못합니다.

화도 마찬가지일 겁니다. 때로는 아이 때문에 화가 납니다.

그러나 잘못 쏜 화살이 지울 수 없는 큰 상처를 남길 수 있습니다. 결국 인내는 딱 한 박자 늦추는 것일 수 있습니다.

길어야 1분, 아니 30초만 모든 걸 쓸어버릴 쓰나미 같은 감정을 가라앉히고 참으면 상대방을 이해할 수 있습니다.

창문을 열어 신선한 공기를 호흡한 후 차가운 물 한잔 들이켜 보세요.

-'한번만 더, 조금만 더' 중-

매일 좋은 글을 전해 드립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