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름판 (오선위기).바둑판 도수로 전개되는 국제질서

▣ 오선위기 바둑판(씨름판)도수로 전개되는 국제질서

상제님께서 세상 둥글어가는 것을 삼변성도(三變成道)로 해서 씨름판 공사에 붙여놓으셨다. 삼변성도란 세 번 변해서 매듭이 지어지고 비로소 도가 완성 된다는 것이다. 그리고 씨름판에 붙이면서도, 다섯 신선이 바둑을 두는 형국으로 세상이 돌아가도록 판을 짜셨다.


왜냐하면 단주(丹朱)가 바둑판의 원조이고, 단주해원을 머리로 해서 신명해원 공사를 보셨기 때문이다. 단주가 평생 아버지 요임금한테 물려받은 것이 바둑판이기 때문에 천하를 바둑 두는 것처럼 한번 굽이치게 만들면 그것이 천자 한 번 한 것보다도 오히려 몇 곱쟁이 낫지 않겠는가 말이다. 그래서 상제님께서 씨름판 도수를 원 틀(體)로 하고, 다섯 신선이 바둑 두는 도수를 덧들이(用)로 붙여 놓으신 것이다.


우리나라 풍속에 난장판을 세워 민중을 즐겁게 하는 놀이가 있다. 젊은 세대들은 잘 모르겠지만 우리들 어려서만 해도 난장(亂場)에 씨름판을 만들어 놓고 씨름판 놀이를 붙였다.

난장판은 어떻게 서느냐?

지방의 무슨 시장(市場) 같은 곳에서 장사꾼들이 난장판을 세워서 물건을 팔아먹기도 하고, 또는 지방을 발전시키기 위해 독지가들이 추렴을 해서 난장판을 세우기도 했다. 요새로 말하면 100명, 200명이 몇 십 만 원씩, 몇 만 원씩 난장판 운영비를 기부하는 것이다. 그렇게 해서 난장판을 세우게 되면, 먼저 애기판 씨름을 붙이고, 그 애기판이 끝이 나면 머리 땋은 총각들의 총각판 씨름을 붙이고, 다시 그 총각판이 끝이 나면 본격적으로 상투를 튼 어른들의 상씨름판이 붙는다.


그런데 난장판에는 소걸이가 바탕이 된다. 상씨름에서 이기는 사람을 장원이라고 하는데 장원을 하면 황소 한 마리를 타 간다. 또 총각판에서도 씨름에 이기면 상을 주고, 애기판에서도 상을 준다. 해서 그 상씨름의 상품인 소 값을 비롯한 제반 운영 경비를 염출해서 난장판을 세우는데,난장판이 크면 100 리,200리 되는 곳에서도 모두 구경하러 온다.

난장판은 규모에 따라 열흘도 하고 스무 날도 하는데 모두들 와서 호주머니를 풀어놓고 밥도 사먹고, 술도 사먹고, 필수품 같은 여러 가지 물건을 사기도 한다. 그렇게 해서 지방 금융이 풍부하게 돌아가고, 지방 경제도 발전이 되니까 난장판을 열었던 것이다.


상제님께서는 이 난장판을 세계 역사의 활무대에 세워 신명 들이 해원을 할 수 있도록 천지공사의 틀을 짜셨다! 이 세계정세가 애기판, 총각판,상씨름관으로 둥글어가게끔 상제님의 천지공사에서 이미 백 년 전에 틀이 짜여졌다. 저1차 세계대전이 애기판이고, 제2차 세계대전이 총각판이고,우리나라 남한과 북한의 6•25동란 이후로 지금까지가 상씨름판이다.

러일전쟁 당시 일본 군인들의 머리가 우리나라 애기들마냥 까까중 모양이었다. 그래서 상제님이 까까중 일본 사람들을 끌어들여 애기판 씨름과 같이 일본 사람들에게 애기판 전쟁,1차 대전을 붙이신 것이다.

또 총각판은 머리 땋은 총각들의 싸움으로, 2차 대전이다. 한 쪽은 일본,독일,이탈리아 3국이 동맹을 하고, 또 한쪽은 중국,영국, 미국,러시아 등이 한 편이 돼서 싸웠다.


허면 그게 왜 총각판이냐?

중국 사람들은 태어나서부터 죽을 때까지 편발(編髮)이라고 해서 머리를 기른다. 아주 긴 사람은 머리 꼬랭이가 한 발은 된 다. 무술에 능한 사람은 머리 꼬랭이를 무기로 삼아 사람들을 치기도 한다. 해서 상제님이 총각판 씨름을 붙이는데, 머리 땋은 중국 사람들을 끌어 들여서 2차 대전을 붙이신 것이다.


그리고 상씨름은 어른들, 상투쟁이끼리의 싸움이다. 상제님께서 공사 보실 당시 우리나라 실정이 어른들은 상투를 틀었다. 바로 6•25동란이 남쪽 상투쟁이와 북쪽 상투쟁이가 붙은 상씨름판이다! 8•15 해방 후에 삼팔선이 갈라져서 두 쪽이 난 다음에 같은 조선인 상투쟁이끼리 싸움이 벌어진 6•25동란이 바로 동족상쟁(同族相爭)의 상씨름인 것이다.

요컨대 이 세상 둥글어가는 것이 애기판,총각판, 상씨름의 씨름판이 진행되는 것처럼 전개되게끔,상제님의 세운공사로 백 년 전에 이미 짜여져 있는 것이다.


●하루는 상제님께서 말씀하시기를 “현하대세가 씨름판과 같으니 애기판과 총각판이 지난 뒤에 상씨름으로 판을 마치리라.” 하시고

종이에 태극 형상의 선을 그리시며 “이것이 삼팔선이니라.” 하시니라.

또 말씀하시기를 “씨름판대는 조선의 삼팔선에 두고 세계 상씨름판을 붙이리라.

만국재판소를 조선에 두노니 씨름판에 소가 나가면 판을 걷게 되리라.

세속에 가구(假九)라는 노름판이 있어서 열다섯 수(數)가 차면 판몰이를 하는 것이 곧 후천에 이루어질 비밀을 세간에 누설(漏泄)한 것이니

내가 천지공사에 이것을 취하여 쓰노라.” 하시니라(도전5;7)


☞상제님께서 천지공사를 보신이후 세계정세는 애기판인 1차 대전. 총각판인 2차 대전. 상씨름판인 6.25와 휴전을 거치고 앞으로 전개되는 마지막 3차 상씨름 대전을 앞두고 있습니다. 전통 씨름에서 마지막 상씨름판이 열리기전에는 씨름판에 소가 나가서 씨름판을 돌게 됩니다. 1998~2001년 까지 故정주영 회장은 증산상제님의 천지공사대로 씨름판대인 삼팔선을 통해 1501마리의 통일소를 넘기게 됩니다. 이 사건은 마지막 씨름이 임박했다는 싸인입니다. 그리고 소가 나간지 15년이 지났습니다. 이제부터 상제님의 지구촌 통일정권을 향한 판몰이 도수가 강하게 열려나가는 시간대인 것입니다. 지구촌의 모든 최첨단 무기가 총동원되는 이 상씨름대전은 지구촌 모든 전쟁이 종결되는 마지막 대전이면서 이 전쟁을 종결짓는 병겁과 지축정립이란 3벌 개벽과정을 거치면서 선천의 자기중심적인 사고관과 상극질서의 억압과 독선으로 쟁취한 패권, 종교, 문화, 정치의 모든 벽을 허물고 우주촌 상생의 통일문화가 열리고 그토록 꿈꾸던 상생의 후천 선경낙원이 열리게 됩니다.


●三國時節이 誰知止於司馬昭리오

삼국시절 수지지어사마소

삼국시절이 사마소에서 대세가 그칠 줄을 그 누가 알았으리오. 또 말씀하시기를 “술수(術數)가 삼국시절에 나와서 해원하지 못하고 이제야 비로소 해원하게 되었느니라.” 하시고

“내 일은 삼변성도(三變成道)니라.” 하시니라(도전5:356)

☞중국 한漢나라는 184년에 황건적의 난으로 붕괴하기 시작했고, 이후 조조, 손권, 유비를 비롯한 수많은 영웅이 패권을 다투면서 삼국시대가 열렸습니다. 그러나 이들은 뜻을 이루지 못합니다. 삼국시대에 제갈공명에 필적하던 사마의는 둘째 아들인 사마소를 길러서 통일의 기반을 다지고 자기 아들 사마염司馬炎에게 통치권을 물려주고 사마염은 265년에 진晋나라를 세우고 280년에 오나라까지 통합함으로써 97년(184~280)간의 분열시대를 끝내고 중국을 다시 통일했습니다. 3대에 걸쳐서 통일대업이 준비된 것입니다. 사마소 도수의 참 뜻은,상씨름판에 종지부를 찍는 인물이 문득 하늘에서 떨어지듯 출세하는 것이 아니라 약100년이라는 시간을 거치며 삼대에 걸쳐 길러진다는 것입니다. 이 천하통일의 사마소와 사마염을 알아 볼 수 혜안이 있으면 성사재인의 주인공이 될 수 있습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