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마이웨이' 박서준 풋풋 상큼 '로코장인'으로 출격 준비완료

박서준이 로코장인으로 출격 준비를 완료했다.


오는 22일(월) 첫 방송되는 KBS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극본 임상춘, 연출 이나정)’에서 박서준은 세상을 돌려차기 하고 싶었던 파이터 ‘고동만’ 역을 맡아 안방극장을 찾는다. 드라마 ‘마녀의 연애’, ‘킬미, 힐미’, ‘그녀는 예뻤다’ 등을 통해 로코장인으로 거듭난 박서준이 이번에는 또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킬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박서준은 2014년 tvN 드라마 ‘마녀의 연애’에서 매력만점 연하남 윤동하로 분해 누나들의 마음을 훔치며 로코 샛별로서의 두각을 드러냈다. 이후 2015년 MBC ‘킬미, 힐미’에서는 천재 추리소설 작가 오리온 역을 맡아 극 중 의붓동생 오리진(황정음)을 향한 순애보를 연기하며, 장난스러운 모습 뒤에 감춰진 속 깊은 매력으로 여심을 흔들었다.


또한 박서준은 같은 해 방영된 MBC ‘그녀는 예뻤다’로 명실상부한 ‘로코킹’ 타이틀을 얻으며 대세 배우로 성장했다. 까칠하지만 프로페셔널한 매거진 부편집장 지성준으로 분한 박서준은 일에 있어서 딱딱하고 냉철한 모습을 보이면서도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만큼은 누구보다 다정한 심쿵 매력을 뽐내며 시청자들의 설렘지수를 한껏 높였다.


이처럼 다양한 작품을 통해 로코에 최적화된 배우라는 호평을 받은 박서준은 이번 ‘쌈, 마이웨이’를 통해 또 한번 로코의 정석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박서준이 맡은 고동만은 언제 어디서나 흥과 드립을 잃지 않는 쾌활한 인물로, 어릴 적부터 서로의 각종 치부까지 꿰고 있는 여사친 최애라(김지원 분)와 유치한 쌈에서 유쾌한 썸으로 발전하는 흥미진진한 관계를 선보일 예정. 능청스러우면서도 훈훈한 쾌남 매력으로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박서준의 활약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박서준은 소속사 키이스트를 통해 “고동만은 팍팍한 인생에서도 유쾌함을 잃지 않는 매력적인 캐릭터라서, 즐기면서 재미있게 촬영하고 있다. 시청자 분들께도 기분 좋은 에너지를 전달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박서준을 비롯해 김지원, 안재홍, 송하윤 등이 출연하는 KBS 새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는 세상이 보기엔 부족한 스펙 때문에 마이너 인생을 강요하는 현실 속에서도, 남들이 뭐라던 ‘마이웨이’를 가려는 꼴통판타스틱 포(4) 청춘들의 골 때리는 성장로맨스로 22일(월)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스포츠서울 조성경기자]

기사 원문: http://www.sportsseoul.com/news/read/514383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