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자 골로 뜬금없이 비난 받고 있는 이승우

GIF
presentation

메시의 조국 아르헨티나를 상대로 코리안 메시 이승우가 메시처럼 골을 넣다.


꽤나 상징적인 의미가 있는 선제골이었습니다. 심지어 마무리까지 메시의 전매특허인 칩샷이었습니다. 대한민국은 대회에서 가장 먼저 16강 진출을 확정지은 팀이 됐습니다. 무엇보다 그간 국가대표 경기에 염증을 느낀 축구팬들은 기대감과 흥분감에 들떠있습니다.


하지만 지구 반대편 스페인 현지에서는 이와는 전혀 다른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스페인 일간지인 스포르트의 기자이자 라마시아 담당 기자인 알베르토 로지는 이승우의 세레모니를 문제삼았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왜 이승우가 바르샤 성인팀으로 승격되지 않는지 의문을 가지고 있다. 여기에 이유가 있다. 18살 선수에겐 부적절한 셀러브레이션이다....''많은 사람들이 왜 이승우가 바르샤 성인팀으로 승격되지 않는지 의문을 가지고 있다. 여기에 이유가 있다. 18살 선수에겐 부적절한 셀러브레이션이다....'


출처 Alberto Roge twitter출처 Alberto Roge twitter

GIF
presentation

대한민국에 사는 한 불편러의 이야기가 아닙니다. 스페인 현지의 축구 전문 기자가 쓴 트윗입니다. 그는 득점을 한 후 이승우의 세레모니를 비판했습니다. 겸손하지 못하고 감정적인 세레모니에 대한 지적이었죠.


팬들에 의하면 로지라는 기자가 원래 이승우 선수에 대해 그리 좋게 생각하진 않는다고 하네요. 사실 이런 비판은 비단 이 기자뿐만이 아니었습니다.

바르셀로나 유소년 시스템인 라 마시아에 대한 소식을 전해주는 개인 트윗에서도 로지의 저 트윗을 리트윗하며 비슷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라 마시아 트윗은 이승우의 겸손함에 대해 이야기 하며 한술 더 떠 왜 바르샤가 이승우를 임대보내려고 하는지에 대한 이야기까지 합니다.

몇몇 팬들 역시 이승우의 태도에 대한 지적을 하네요.


라 마시아 트위터가 물론 공식 트위터도 아니고 개인이 운영하는 것이긴 하지만 현재 트위터에서 가장 많은 팔로워수를 보유하고 있는 나름의 공신력이 있는 트위터입니다. 저도 가끔 이승우 선수나 백승호 선수 소식을 들을때 이 트윗을 보곤 했는데 이적설에 대한 공신력은 좀 더 지켜봐야겠네요.


라 마시아에 따르면 독일과 네덜란드의 클럽들이 이승우 선수의 임대를 원하고 있다고 하네요.


우리나라에서도 처음엔 이승우 선수의 머리스타일이나 성질부리는걸 보고 불편해하시는 분들이 있었는데 지금은 그냥 이승우 선수 개인의 개성이라고 여기는 분들이 더 많습니다. 그런데 이런 부분에서 자유로울거 같았던 해외에서 갑자기 이런 반응을 보이니 살짝 당황스럽긴 하네요.

축구 ・ 프리미어리그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