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달 앞두고 화장장 예약 하루 53건

"지역 한 웨딩업체 관계자는 "원래 날이 더워질수록 결혼이 줄기도 하고 요즘 젊은 사람들은 크게 신경 쓰지 않는 것 같다"며 "회사에서도 별 다른 고민이 없다"고 말했다.


젊은 층에서 더 이상 결혼과 윤달을 연관 짓지 않는다는 목소리도 나온다.

장산철학원 김시현 원장은 "윤달에 결혼을 하지 말라는 것이 과학적으로 근거가 없고 합리적이지 않으니까 현대인은 크게 따지지 않는 모양"이라며 "다만 윤달에는 죽은 자를 위한 일을 많이 했고, 산 사람을 위한 잔치는 피해왔던 것이 우리 관습"이라고 말했다. "


http://www.idomin.com/?mod=news&act=articleView&idxno=539929

카페 ・ 창작문예
Desire Designer 성북동 어르신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