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코 출신 아나운서의 좀 과한 의상, 뉴스에 집중할 수가..,

[스포츠서울] SBS 스포츠 아나운서 진달래의 화려한 방송 의상이 화제다. 진달래는 2013년 미스코리아 경기 선 출신으로 173cm의 키, 35-23-35의 완벽한 몸매에 경희대학교 호텔경영학과를 졸업한 엄친딸 아나운서로 현재 SBS 스포츠 채널에서 야구 프로그램 '베이스볼 S'를 진행하고 있다. 화려한 미모에 늘씬한 몸매까지 갖춘 덕에 진달래 아나운서가 진행한 다음날만 되면 각종 SNS를 통해 그녀의 짤방을 쉽게 접할 수 있다. 특히 주로 몸매가 부각되는 타이트한 의상이나 짧은 원피스를 입고 출연하는 탓에 선정성 논란 또한 불거지고 있다. 네티즌들의 의견도 엇갈렸다. "속옷까지 보일 듯한 짧은 의상은 적절하지 않다", "몸매 자신감은 좋지만 노출이 과하다"는 의견이 있는 반면, "남성 팬들에게 확실한 어필이 될 듯", "자신감이 보기 좋다" 등의 반응도 많았다. 한편, 진달래 아나운서가 출연하는 '베이스볼 S'는 매일 프로야구 종료 후 방송된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 SBS 방송화면

뉴스 그 이상의 스토리, 스포츠서울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