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신호 켜진 車②]설상가상..파업 '소나기 온다'

자동차 업계에는 매년 여름 무더위와 함께 찾아오는 것이 있다. 완성차 회사들의 최대 난제인 강성노조의 파업이다. 하투(夏鬪)로 불리는 이들의 파업은 여름을 넘어 가을까지 이어지면서 국가경제와 지역경제에 큰 피해를 주고 있다. [출처 : 비즈니스플러스]

http://www.businessplus.kr/news/articleView.html?idxno=13763

비즈니스플러스는 ‘경제를 이롭게, 청년을 신나게’를 창간정신으로 출범한 협동조합법인의 인터넷 경제전문지입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