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난 마치 부러진 담배 같았고

당신은 산산이 조각난 낙엽의 파편 덩어리 같았어

꽁초로 버려지기를 바랐지만 그 누구도

날 태우지 못했고..

벽 한편이나 책 페이지 속 말린 꽃잎이고 싶었던

당신은 피어나질 못했어..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