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역출신배우가 말하는 약 20년 전 아역배우들의 대우


20년 전 데뷔 작품에서 안전 장치 하나 없던 면도기 날로 한겨울에 머리를 밀어 피가 흘렀지만

시간이 없어 그냥 피만 닦고 바로 촬영에 투입

초등학생 시절 첫 사극 촬영에서 말을 타지 못하자 혼자 말에 태운 후,

말 엉덩이를 때려 말이 날뛰게 한 후 초등학생 혼자 달리게 함


이 일화들의 주인공은..




배우 유승호

GIF
presentation


지금은 환경이 그나마 많이 개선되었지만 어린 시절 연예계에서 힘들었던 경험으로 많이 상처받아 촬영장에서 아역배우들에게 마음이 간다고 함


유승호는 20살, 성인이 되자 참여하게 된 작품에서 스탭들에게 아역배우들도 같은 배우라며 어린아이가 아닌 같은 배우로 존중해달라고 부탁


GIF
presentation


그 작품은 '보고싶다'로 당시 이 작품의 아역은 여진구, 김소현으로

김소현은 후에 신인 아역배우에 불과한 자신을 존댓말로 예의있게 대해주는 모습을 보고 많은 교훈을 느꼈다고 언급

최근 함께한 단역아역배우 부모님의 글에 의하면 7살인데도 꼭 꼭 존댓말을 써줘 감동받았다고

군주 촬영당시 단역 아역배우를 업어 달래주는 모습


GIF
presentation






+유승호가 아역배우를 대하는 법

GIF
presentation


오늘 유승호의 연기 파트너는 위에서 열심히

꼬물꼬물 기어오고있는 아역


GIF
presentation

승호

이렇게 꼴깍꼴깍 부어주면 돼~

(세상 친절 다정)


GIF
presentation

죽는 연기 자세까지 봐주면서 쓰담쓰담

GIF
presentation

승호

(아역 못들음)

(눈 맞추고 다시 말함)

한번만 더 해볼까?

GIF
presentation

승호

안 어렵지?

(아역 끄덕끄덕)

이렇게 하면 돼~ (쓰담쓰담)

GIF
presentation

풀샷 찍을 때도 이렇게 하면 된다고 설명..

승호




아역이미지로 보는 시선에 힘들다고 언급하면서

성인이 되고나서도 꾸준히 아역배우들에 대해 언급해주는 이유는

자신이 아역에서 그냥 출연자로 넘어가던 당시

무섭고 힘들었는데 참고할만한 사례가 별로 없어 겁이 났었다고

고등학생 시절 주위에서 해외 유명 아역배우들이

성인이 되며 망가졌다는 소리를 그렇게 많이 해줘 무서웠었다고 함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국내연예 ・ 한국TV쇼 ・ 헐리우드스타 ・ 유명인
여러분의 관심을 먹고 자라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