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골프 게임이 빵집?" 팡야 일본 서비스 종료, 일본 유저 말말말

지난 9일, 일본의 뉴스 포털 사이트 ‘야후 재팬’ IT 섹션에서 한 게임 기사가 톱 뉴스로 올라갔습니다. 온라인 골프 게임 <팡야>가 13년 만에 서비스를 종료한다는 소식이었습니다. 

2004년부터 일본 서비스를 담당하던 게임팟GMO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자체 개발이 어려워짐에 따라 지금의 체재로는 고객 여러분께 만족을 드릴 수 없어 계속하기 곤란한다고 판단했다”고 서비스 종료 이유를 밝혔습니다. 지난해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가 한국 <팡야> 서비스를 종료한 지 1년만의 일입니다.

서비스 종료가 아쉽지 않은 온라인게임은 드물 겁니다. 그게 10년 넘게 이어졌던 장수 게임이라면 더욱요. PC온라인게임의 입지가 좁은 일본에서 13년 동안이나 서비스했던 게임을 떠나보내는 일본 유저들의 마음을 해당 뉴스 댓글로 알아봤습니다. 


# “그 게임 아직도 살아있어?"

gig***** (공감수 3960) : 

가장 많은 공감을 받은 gig***** 님의 댓글은 게임이 13년이나 지속된 것에 놀라워하며 유저와 게임사에게 격려를 남기는 댓글입니다. 여기에는 27건의 대댓글이 달렸는데, 마찬가지로 공감을 표하면서 과거에 즐겼던 PC온라인게임을 나열하는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imp***** :nmt***** : (´・ω・`)  : **tame : * 역주 : 겅호온라인엔터테인먼트는 <포트리스 2> 일본 퍼블리셔입니다.sas***** :fus***** :


# “PC온라인게임은 두 번 다시 돌아오지 않아”

최근 <팡야> 못지않게 오랫동안 서비스된 <에밀 크로니클 온라인>도 서비스를 종료했죠. PC온라인게임의 수명, 콘솔 게임과의 차이점, 서비스를 종료하면 추억 외에 남는 것이 없다는 것을 안타까워하는 댓글도 많은 공감을 받았습니다. 또 PC온라인게임에서 스마트폰으로 넘어가며 게임의 세대 교체를 말하는 댓글도 제법 있었습니다.

tak***** : den***** : eas***** (공감 2409) : kog***** :

# "처음 봤을 땐 왜 골프 게임 이름이 빵집인가 싶었다니까."

온라인게임도 사회라면, 게임에서 익힌 기술과 경험도 추억이 될 수 있겠죠.. 댓글을 남긴 유저들의 많은 수가 자신의 경험과 즐거웠던 추억을 이야기하는 모습도 볼 수 있었습니다. 물론 대부분의 전제 조건은 "지금은 플레이하지 않지만" 이었죠. 온라인게임 서비스 기간이 오래되면 중간에 나갔다가 돌아오지 않고, 이처럼 뉴스로 소식을 접하는 유저도 있는 법입니다. 

ken***** :* 역주 : 일본어로 빵 가게를 뜻하는 パン屋는 '팡야'와 비슷하게 발음합니다.tok***** (공감수 1925) :yar*****  : red***** : nam***** : eli***** : mar***** :Goo***** :


# "그립다. 모두 건강한가?"

온라인게임의 서비스 종료는 많은 것을 사라지게 합니다. 캐릭터와 스토리, 손에 익은 기술과 시간은 물론 함께 만난 사람들까지. 특히나 오래된 온라인게임에서는 가상 공간에서 만난 인연이 현실로 닿거나 그리움이 되곤 합니다. 함께 게임을 즐겼던 사람들을 그리워하는 댓글은 <팡야> 서비스 종료 기사에서도 여지없이 나타났습니다.

y_5***** : min**** :wah***** :kei**** :nic***** : Iku**** :cbw***** :

어디서나 볼 수 있는 게임 뉴스는 이제 그만, 디스이즈게임이 당신의 인사이트를 넓혀드립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