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앤엠, 베트멍과 고샤 루브친스키 디자인 표절 논란

GIF

진실은 모두가 잘 알 것이다.

패스트패션 기업의 생명은 속도다. 이 때문일까? 하루에도 급변하는 패션 트렌드의 속도를 맞추기 위해 패스트패션 기업들은 타 브랜드의 디자인 요소를 교묘하게 베껴 매 시즌 표절 논란의 중심이 되고 있다.


이번에는 에이치앤엠(H&M)이 그 논란의 중심으로 떠오른 것. 그것도 유스 컬처의 양대 산맥 베트멍(VETEMEMTS)과 고샤 루브친스키(gosha rubchinskiy)의 디자인 요소를 표절했다는 이유로 말이다. 공개된 에이치앤엠 제품에서는 베트멍의 베스트셀러인 후디에 새겨진 특유의 레터링이 티셔츠와 후디 제품군에 흡사하게 등장한다. 또한, 고샤 루브친스키의 아이코닉 한 키릴 문자 역시 양말에 고스란히 담긴 모습을 확인해 볼 수 있다. 표절과 인용은 한 끗차이라 하지 않았던가, 진실은 모두가 잘 알 것이다. 한편, 에이치앤엠은 지난 2013년 여아 아동복 리틀판트(Littlephant)의 디자인을 표절해 생산한 모든 제품을 회수 조치한 바 있어 향후 입장 표명에 귀추가 주목된다.

패션, 뷰티, 라이프 스타일 디지털 매거진 <eyesmag> 입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