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학생 꼬드긴 교사의 카톡


초등학생과 여러 차례 성관계를 한 혐의로 30대 교사가 구속됐다. 경남지방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계는 미성년자 의제강간, 미성년자 의제강제추행,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통신매체를 이용한 음란행위) 위반 혐의로 도내 모 초등학교 교사 A(32·여) 씨를 구속, 검찰에 송치했다고 29일 밝혔다. A 씨는 지난 6∼8월께 자신이 다니는 학교 6학년 남학생과 교실, 승용차 등지에서 9차례 성관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리고 그녀가 애한테 보낸 카톡내용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개미친거아닌가


+ 이거 보니 생각나는 교사&남자중딩 역대급 문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아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딸아이를 옆집애보듯 하고 있습니다 (초스압 주의)
nanmollang
28
12
9
▶▶램지어 교수 '해괴한' 짜깁기, 결국 꼬리 잡혔다 룸살롱 女 계약서 샘플이 위안부 계약서로 둔갑 日정부 자료 인용하면서 '납치'부분은 고의누락 日 10세소녀 계약 인용시 "공포였다" 부분 외면 램지어 "그 부분은 실수" 석고대죄 가능성 낮아 https://news.v.daum.net/v/20210227040301253?x_trkm=t
plus68
8
0
3
장례식에서 틀어도 기립박수 받는 짤.gif
ihatecocacola
19
2
1
GIF
1년에 7살? No! 반려견의 '진짜 나이'는 몇 살인가요?
GGoriStory
21
5
5
아..안냐세요
siyun0310
2
1
1
어린이집 나오는 길
jamjaeryuk
13
1
4
뽀로로얼굴
jamjaeryuk
7
1
2
신사의 품격..?    탱순이가 새로 맞춘 스커트를 입고 출근길에 나섰다. 몸에 아주 꼭 끼고 뒤에 단추가 있는 옷이었다.    사픈사픈.. 기분좋게 도착한 버스정류장에는 사람들로 붐볐다. 이윽고 기다리던 버스가 왔다.    그런데 탱순이는 치마 폭이 너무나 좁아서 승강대에 발을 올려 놓을 수가 없었다.    그래서 허둥지둥 손을 뒤로 돌려 스커트 단추 한 개를 끌렀으나 여전히 다리가 올라가지 않았다.    뒤에서는 사람들이 빨리 타라고 아우성을 쳐대고.. 마음은 급하고..    탱순이는 할 수 없이 단추 두 개를 더 끌러 놓았다. 하느님도 야속하시지.. 그렇게까지 했는데도 도무지 발이 닿지를 않았다.    빨리 오르라는 운전기사의 독촉은 말할 것도 없고.. 이제 뒤의 승객들은 핏대를 있는 대로 세우고 야단법석이었다.    바로 그때.. 탱순이의 바로 뒤에 서 있던 신사가 느닷없이 그녀의 엉덩이를 살짝 들어 그녀를 버스안으로 밀어 올렸다.    "어머머~! 별꼴을 다 보겠네~ 이게 무슨 실례예요? 숙녀 엉덩이에 손을 대다니.. 그리고도 신사예욧?"    탱순이는 너무 창피하고 원통해서 신사를 노려보며 한껏 퍼부었다.    그러자 그 신사는 어이가 없다는 듯 그녀의 얼굴을 훑어 보며 대꾸했다. . . . . .    "머라고라~~ 실례라고라고라~~~? 당신은 왜 남의 바지 단추를 모두 열고 지랄이야? 그러고도 숙녀요~?"     탱순이가 새로 맞춘 스커트를 입고 출근길에 나섰다. 몸에 아주 꼭 끼고 뒤에 단추가 있는 옷이었다.    사픈사픈.. 기분좋게 도착한 버스정류장에는 사람들로 붐볐다. 이윽고 기다리던 버스가 왔다.    그런데 탱순이는 치마 폭이 너무나 좁아서 승강대에 발을 올려 놓을 수가 없었다.    그래서 허둥지둥 손을 뒤로 돌려 스커트 단추 한 개를 끌렀으나 여전히 다리가 올라가지 않았다.    뒤에서는 사람들이 빨리 타라고 아우성을 쳐대고.. 마음은 급하고..    탱순이는 할 수 없이 단추 두 개를 더 끌러 놓았다. 하느님도 야속하시지.. 그렇게까지 했는데도 도무지 발이 닿지를 않았다.    빨리 오르라는 운전기사의 독촉은 말할 것도 없고.. 이제 뒤의 승객들은 핏대를 있는 대로 세우고 야단법석이었다.    바로 그때.. 탱순이의 바로 뒤에 서 있던 신사가 느닷없이 그녀의 엉덩이를 살짝 들어 그녀를 버스안으로 밀어 올렸다.    "어머머~! 별꼴을 다 보겠네~ 이게 무슨 실례예요? 숙녀 엉덩이에 손을 대다니.. 그리고도 신사예욧?"    탱순이는 너무 창피하고 원통해서 신사를 노려보며 한껏 퍼부었다.    그러자 그 신사는 어이가 없다는 듯 그녀의 얼굴을 훑어 보며 대꾸했다.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머라고라~~ 실례라고라고라~~~? 당신은 왜 남의 바지 단추를 모두 열고 지랄이야? 그러고도 숙녀요~?"  
www1369987
32
3
1
GIF
고속도로 졸음쉼터에 버려진 강아지
quandoquando
54
5
5
중고 화장대에서 600백만원이?!
fromtoday
24
1
0
[월간 빙글 2月] 그래도 결국 봄은 옵니다.
VingleKorean
22
6
6
탱탱볼뽑기
jamjaeryuk
11
1
4
매일아침
jamjaeryuk
11
1
0
부추전 먹다가 막걸리 땡긴다는 소유진에 백종원 반응
quandoquando
38
0
2
GIF
초딩입맛 제대로 저격하러 나간다~ 소떡소떡
10000recipe
8
12
0
3월을 준비하며
jamjaeryuk
5
1
0
잠 못 이루는 당신이 주목해야 할 ‘이 버섯’
newsway
8
5
0
띠예 X 초딩유튜버
goalgoru
0
0
0
'도와주세요' 까마귀 떼에게 스토킹 당하는 여성
GGoriStory
27
2
1
(펌)깨어있는대구시민들
plus68
10
0
3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