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로] '사드 영향' 완성차 수출 감소…9월엔 다양한 할인조건

국내 완성차 업체가 중국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보복과 노조 파업 등으로 인한 생산차질까지 맞물리면서 지난 8월 힘겨운 시기를 보냈다. 특히 내수시장은 증가세를 기록했지만 중국과 미국 등 수출은 큰 폭으로 감소했다.

3일 완성차 업계에 따르면 현대·기아차, 한국지엠, 르노삼성, 쌍용차는 지난달 63만1870대를 판매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1.6% 감소했지만 7월보다는 1.0% 증가했다. 국내 시장에서는 12만847대, 수출은 51만1023대를 기록했다. 내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2.2% 증가한 반면 해외 판매는 4.4% 감소했다. 지난달까지 누적 수출은 240만9325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265만909대)과 비교해 9.1% 낮은 수준이다.

현대차는 지난 8월 국내 5만4560대, 해외 28만2065대 등 전 세계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6.0% 감소한 33만6625대(CKD 제외)를 판매했다.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코나와 그랜저의 흥행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 판매는 29.6% 증가했다. 반면 해외 판매는 10.8% 감소했다.

코나는 지난 7월부터 본격적으로 팔려 첫 달 3145대 판매량을 기록했는데, 지속 증가세를 보이며 출시 두 달 만에 처음 티볼리를 누르고 1위에 이름을 올렸다. 그랜저(하이브리드 1595대 포함)는 8204대 판매되며 국내 시장 판매를 이끌었다. 승용차 판매는 40.0% 증가한 2만4503대가 팔렸다.

최근 출시된 소형 SUV 스토닉과 쏘렌토 페이스리프트 모델(더 뉴 쏘렌토) 등 신차 효과를 누린 기아차는 지난달 국내에서 4만1027대, 해외에서 18만1713대 등 총 22만2740대를 판매했다. 내수는 9.7% 늘었지만 해외 판매는 0.8% 줄었다. 8월 전체 판매량은 파업과 특근거부로 3만3000여대의 생산차질을 겪었던 전년 대비 기저효과로 1.0% 증가했다. 올해 8월까지 누적 해외판매는 국내공장 생산 분 판매가 67만4275대, 해외공장 생산 분 판매가 74만4374대 등 총 141만8649대로 전년 동기 대비 8.4% 감소했다.

한국지엠은 지난달 4만1311대(내수 1만4대·수출 3만1307대)를 판매했다. 이는 전년 동월 대비 14.8% 증가한 수치다. 올해 8월까지 누적 판매는 총 36만1716대(내수 9만3513대·수출 26만8203 대)로 전년 대비 7.1% 감소했다.

르노삼성은 지난달 전년 동기 대비 27.7% 증가한 1만9469대를 판매했다. 수출이 본격화 된 QM6와 SM6의 물량이 기존 닛산 로그의 수출 물량에 더해져 전년동기 대비 65.6% 증가한 1만2468대를 수출했다. 반면 내수 판매는 계절적 요인에 따라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9.2% 감소한 7001대를 기록했다.

8월까지 르노삼성의 누적 판매 대수는 전년 동기 대비 13.3%가 증가한 18만1106대를 기록했다. 내수가 9.4% 증가한 6만7810대, 수출이 15.9% 증가한 11만849대로 꾸준한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

쌍용차는 지난 8월 내수 8255대, 수출 3470대를 포함 총 1만1725대를 판매했다. 이번 실적은 G4 렉스턴, 티볼리 아머 등의 신차효과에 힘입어 전월대비 2.7% 증가했다. 특히 내수판매는 G4렉스턴과 함께 티볼리 브랜드가 매월 4000대 이상 판매되는 호조세가 지속되면서 전년 동월 대비로는 7.5% 증가세를 기록했다.

이에 완성차 업체들이 내수시장 판매 상승세를 이어가기 위해 9월 한달간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현대차는 엑센트, 아반떼, 쏘나타 뉴라이즈, 투싼, 싼타페, 맥스크루즈 등 구매 고객대상으로 추석귀향비 30만~50만원을 지원한다. 쏘나타 뉴라이즈는 재고분 2000대에 한해 5%할인이 적용된다. 기아차는 모닝 구입시 40만원 할인 또는 70만원 상당 밸류기프트를 제공한다. K3, K5는 80만원 할인을 받거나 삼성, LG전자의 인기 가전제품을 받을 수 있다. K7은 판매가격 40만원을 낮춘다.

한국지엠은 최대 300만원이상 가격을 할인하는 파격적인 조건을 내걸었다. 특정 기간 생산된 차량에 한해 차종별로 최대 8% 가격을 낮추는 '쉐비페스타' 프로모션과 함께 콤보할부를 동시에 적용한다. 이경우 올해 3월까지 생산된 임팔라는 6%할인과 콤보할부 50만원 혜택을 합쳐 가격할인폭이 322만원까지 확대된다.

르노삼성은 고객들이 자유롭게 할인혜택과 용품, 옵션, 보증연장 등 구매조건을 선택할 수 있게 했다. 지난 8월까지 생산된 SM6와 SM7의 경우 각각 80만원, 100만원 한도 내에서 용품과 옵션을 선택하거나, 50만원 현금할인을 받을 수 있다.

쌍용차는 모델 별로 할인 및 보증기간 연장과 함께 다양한 구매혜택을 제공한다. G4 렉스턴의 경우 저리할부(4.9%) 이용 시 가을여행비(30만원) 등 프리미엄 기프트를 증정한다. 특히 보유한 RV 차량을 중고차 경매업체 '마이카 옥션'에 매각 후 G4 렉스턴을 구매시 최대 310만원의 혜택을 지원한다. 티볼리 브랜드는 무상보증기간을 동급 최대인 7년·10만㎞로 연장하고, 티볼리 아머 전용으로 새로 개발된 태블릿 내비게이션을 무상 장착해 준다.


메트로미디어=양성운 기자( ysw@metroseoul.co.kr)


기사출처= https://goo.gl/ULfJqc

메트로는 독자와 네티든의 언론입니다.



뉴스와이슈 ・ 경제/비즈니스 ・ 금융 ・ 재테크
세계 어디서나 최고의 신문 경제 활동 인구가 좋아하는 신문 http://www.metroseoul.co.kr/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