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가 일자리 뺏는다? 점차 현실로 다가온다!

이미 실생활에 취업한 AI, 앞으로의 모습 고민해볼 필요 있어


인공지능(AI), 로봇, 사물인터넷(IoT) 등이 상용화되는 본격적인 4차산업혁명시대가 다가오면 많은 사람들이 일자리를 잃을 것이라는 연구 결과 등을 심심치 않게 접할 수 있다.


기술이 발전하는만큼 인간의 개입이 줄어들기 때문이다. 오히려 기계가 더 신속, 정확하게 효율적인 업무를 할 수 있으며 비용까지 저렴한 것이 원인으로 꼽힌다. 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그 기술을 개발하는 것은 인간이다.


다시 본론으로 돌아가자면 AI로 인해 인간이 잃자리를 잃게 된다는 말에 대해 사람들의 반응은 대체로 두가지로 나뉜다. ‘아직 멀었다’와 ‘실제로 느껴지고 있다’는 것.


아직 멀었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은

그런 날이 오려면 아직 멀었다. 그래도 사람이 해야지 어떻게 기계가 해

인간이 하는 일을 기계가 대체할 날이 먼 훗날이라고 생각하거나 기계가 개입할 수 있는 일에는 한계가 있다는 것이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현재 국내외 기술개발 현황을 살펴보면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 비록 아직 AI, IoT 등의 기술 수준은 초기 단계이나 점차 인간을 대체할 소지가 다분히 있어 보인다.

최근 기자가 만난 인터넷 서비스 기업 관계자는 향후 노후 대책으로 택시운전기사를 생각했다고 한다. 물론 장난스럽게 한 말이지만

앞으로 자율주행차가 개발되기 때문에 힘들 것 같다
나는 운전을 못하니까 자율주행차량이 나오면 그때 차를 살 것이다

하지만 이 말을 듣고 마냥 웃을 수만은 없다. 현재 IT기업을 비롯해 완성차업체, 통신사에서 완전자율주행개발을 목표로 기술개발을 하고 있다. 글로벌에서는 국내보다 더욱 일찌감치 자율주행 임시운행 허가를 받아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따라서 완전자율주행이 현실화된다면 택시 및 버스 종사자들의 생계를 위협할 가능성도 충분하다.


이미 기계와 시스템에 일자리 대체...인공지능(AI)은 '큰 파도'


기자는 'AI가 일자리를 감소할까?'라는 질문에 ‘현재 피부로 느껴지고 있으며 그 날이 머지 않았다’라고 대답하고 싶다. 자율주행, 무인화시대까지는 아니지만 현재 우리 실생활에서 이미 기계가 대체하고 있는 부분이 많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우선 간단하게 AI, IoT 등 화려한 신기술이 적용되지 않았더라도 지하철 사례만 봐도 알 수 있다. 약 10년전과는 달리 최근에는 지하철 내 매표소 직원들을 볼 수가 없다. 사람들은 표를 끊지 않고 체크카드, 신용카드, 교통카드 등으로 지하철을 탄다.


또 가까운 예로 맥도날드 매장만 가도 이를 확인할 수 있다. 맥도날드는 키오스크를 설치, 이제 더 이상 주문을 사람에게 하지 않아도 기계를 통해 주문, 계산까지 할 수 있다. 이용하는 손님들 입장에서는 이제 더 이상 맥도날드에서 햄버거를 먹기위해 종업원에게 몇 마디 말을 건네지 않아도 된다. 맥도날드 외에도 키오스크 설치는 극장, 병원에도 설치되어 있는 것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은행도 마찬가지다. 우선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 카카오뱅크는 대표적인 비대면 서비스다. 두 은행은 모두 점포가 없으며 입금, 출금, 대출 등 대부분의 은행업무는 모두 모바일에서 처리할 수 있다.


또 은행에 로봇도 투입됐다. 최근 우리은행은 소프트뱅크가 개발한 로봇 페퍼를 도입했다. 페퍼는 창구 안내, 금융상품 추천, 이벤트 안내 등 은행 업무를 직접 수행한다. 아직은 간단한 상품을 안내하는 수준이지만 향후 개인용 대출 심사 등 고도화된 업무에도 페퍼를 투입할 계획이다.


이처럼 우리 실생활 전면에 신기술이 속속 침투하면서 이에 대한 우려가 이어지고 있다. 테슬라의 엘론 머스크 CEO는 최근 공식석사에서 “로봇이 인간보다 모든 것을 더 잘하게 될 것이며 AI가 일자리 혼란을 초래할 것이다”고 말했다. 또 미래학자 토마스 프레이는 2030년까지 20억개의 일자리가 사라질 것이라고 예측했다.


하지만 이와 다른 시각의 전망도 있다. 시장조사기관 가트너에 따르면 2019년까지 AI가 창출하는 일자리보다 없애는 일자리가 더 많지만, 2020년에는 AI로 인해 일자리 230만개가 창출, 180개가 소멸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즉 AI로 인해 사라지는 일자리보다 새롭게 생기는 일자리가 많다는 것.


이처럼 AI와 일자리에 대해 다양한 시각이 존재하는 가운데, 다가오는 미래에 대해서는 그 누구도 정확한 판단을 할 수 없다. 정부에서 이러한 문제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대응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최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4차 산업혁명시대가 본격화되면 새로운 일자리가 생겨날 것으로 예측, 중장기적인 일자리 변화 예측모델을 개발하기로 했다.


이처럼 많은 전문가들이 AI와 일자리에 대한 연구를 진행, 정부에서도 이를 대비하기 위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과연 AI가 인간의 어느 역할까지 대신할 수 있을지, 대신해야 하는지 고민해볼 필요가 있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버닝썬 게이트' 이슈 물타기 안돼
KINEWS
23
2
5
삼성,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 공개
KINEWS
9
2
0
[노컷V] JSA CCTV 공개…한국 대대장, 부하 인솔 북한군 구조
nocutnews
15
3
9
전세계 딱 3대 있다는 350억짜리 차.jpg
ggotgye
34
11
2
선호도 좋은 포토프린터 사진인화기 추천
cookid10
7
2
0
기업별 반도체 매출 순위1989~
harang0610
42
11
7
GIF
지난 해 부터 그토록 자영업자들과 소상공인들에게 지원을 하자고 할 때는 대선에 조금이라도 불리할까봐 번번히 거부하던 놈들이 고작 지방선거 투표일까지 며칠을 못참고 추경 안을 통괴시키자며 지랄을 떨고 있다 하여간 야비하고 염치없기로는 국짐을 따라가기 힘들 것이다 https://m.yna.co.kr/view/AKR20220527043100001?input=tw&s=09
plus68
6
0
0
비행기가 착륙시 흔들리는 이유!!
jsudream
92
18
4
GIF
운전 초짜들도 알아야 할 진짜 자동차 기본 상식 모음
nanmollang
162
385
5
교통사고 합의요령 초보자 가이드
shingun85
103
275
1
신입사원이라면 꼭 알아야할 직장인 언어사전 50
ggotgye
123
161
6
프로그래밍이나 해볼까? 할때 읽어 보면 좋을 글
nanmollang
46
107
0
그곳에 누군가 '더' 있었다.
subusunews
25
7
3
아빠는 이 차가 무섭대요
subusunews
64
11
38
영화 김광석 그동안 김광석씨가 안타깝게도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고 생각했지만 이 영화를 본 이후 더 애통하게 타살이었을지도 모른다는 99% 확신. 부디 현재 살아있는 수많은 김광석씨 팬들과 20년간 김광석 죽음을 취재하고 애쓰는 이상호기자님 그리고 현재는 두분다 돌아가셨지만 김광석씨 부모님.. 가족을 위해서라도 제발 진실이 밝혀졌으면 좋겠다!! 공소시효는 지났지만 언론은 공소시효가 없으니 제발 많은 분들이 이 영화를 보고 흥행되어 다시 사건이 재조명되었으면! by.greatrin.
dadido5
13
2
1
천만 관객, 이제 개봉 전에 알 수 있다!
bookbanggu
8
4
0
2019년에 달라지는 제도
KINEWS
17
10
0
카카오톡 숨은 꿀기능 10가지 팁!
HoneytipLAB
66
121
2
현대자동차가 특허낸 미래자율주행차량 "온돌"
paper22
10
6
0
"우리 장관 인사 검증을 왜 법무부가?" 세종 관가도 의구심 머지않아 이 나라 법무부가 마치 나치의 SS친위대를 연상케하는 조직으로 변모해가는 것을 볼 수 있을 것이다 https://news.v.daum.net/v/20220526043031671
plus68
6
0
2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