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하이 ‘노땡큐’ 여혐논란 일자, 라운드 인터뷰서 타블로가 보인 반응

그룹 에픽하이가 3년 만에 정규 앨범으로 컴백한 가운데 세번째 트랙 ‘노땡큐’ 가사가 여혐논란에 휩싸였다.


논란이 있던 당일 24일 오후 에픽하이는 서울 마포구 서교동에 위치한 카페에서 라운드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에픽하이 타블로는 세번째 트랙 ‘노땡큐’가 논란에 휩싸인 것과 관련해 “진심으로 전혀 그런 의도는 품지 않았다”고 해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곡에서 문제가 된 부분은 송민호가 랩을 하는 “Motherfucker만 써도 이젠 혐이라 하는 시대, shit”이라는 가사다.


특히 2015년 송민호가 Mnet ‘쇼미더머니’에서 가사에 ‘MINO 딸내미 저격 산부인과처럼 다 벌려’란 가사로 비난 받으며, 산부인과 의사회가 성명서를 내기도 한 전력이 있던 터라 곱지 않은 시선이 더해진 것.

이에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욕설 가사가 송민호의 여혐을 다시 한 번 드러낸 것’이라는 의견과 ‘일반적으로 힙합에서 쓰이는 표현’이라는 두 의견이 팽팽하게 맞서고 있는 상황.


그러자 타블로는 “‘노땡큐’는 노래 전체적인 맥락을 봤을 때 무분별하게 세태를 풍자하고, 자기 자신의 자아를 찾아내자는 메시지를 담으려고 노력한 곡이다. 그런 의도 전혀 없었다”고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에픽하이는 지난 23일 정규 9집 ‘WE’VE DONE SOMETHING WONDERFUL’을 발표했다. 이번 앨범은 세상을 살고 사랑을 하며, 그 삶과 사랑에서 실패를 겪었다고 해도 분명히 위대한 일을 해낸 것이라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빈차’와 ‘연애소설’ 더블 타이틀곡이다.


500일의 어텀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 사진=YG엔터테인먼트, 벅스뮤직 캡처


★ 놓치면 후회할 인기기사!




세상의 중심에서 포스트를 공유합니다. http://postshare.co.kr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