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주행 시대 곧 온다'

구글 웨이모, 자율주행차 공개 시연...다양한 상황 연출해


구글의 모기업 알파벳의 자율주행부문 웨이모가 직접 개발한 자율주행차량 웨이모를 공개 시연했다.

웨이모는 미국 샌프란시스코 부근에서 자율주행차량을 성공적으로 시연했다고 외신 비즈니스 인사이더가 31일(현지시각) 보도했다.

이날 웨이모는 운전자가 탑승하지 않은 자율주행차량 크라이슬러 퍼시피카 미니밴이 스스로 이동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이번 시연은 샌프란시스코에서 약 200km 떨어진 공군기지를 개조한 실험시설에서 이뤄졌다. 이곳은 실제 도시처럼 신호등, 횡단보도, 철도 교차점, 거리, 도로, 골목길 등을 재현해 다양한 상황을 연출했다.


웨이모의 자율주행모드를 실행하기 위해서는 탑승자가 뒷자석에 앉아 천장에 위치한 '주행시작' 버튼을 누르면 된다. 이날 약 10동안 웨이모는 횡단보도에서 멈추거나 위험 경고표지, 보행자를 피하는 등 다양한 상황에서의 주행을 선보였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