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날 집안 모든 사물들이 말하기 시작했다?!

오타쿠 만화가인 주인공은 어릴때부터 남다른 재능을 갇고 있었는데

그것은 바로 모든 사물이 그의 눈에는 인간의 형태로 보이는 것.

핸드폰, 화분, 컴퓨터, 강아지, 물컵... 이 매일 말을 걸어온다면 신선하고 재미있는 경험일 것 같지만

그에게는 말할 수 없는 고민이다. 말해도 믿는 사람이 없기 때문이다.

그러던 어느 하루, 이런 능력이 정신병의 일종이라고 생각하는 그의 옆집에 어떤 남자가 이사를 왔다.

그런데 그는 이런 능력이 병이 아니라고 말해주는데...

계속보기--->http://podgate.com/8572733


계속보기--->http://podgate.com/8572733

유머 ・ 뉴스와이슈 ・ 사랑과연애
인생은 하여가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