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업계, 뿌린 만큼 거뒀다…마케팅도 '양극화'




올 들어 엔씨소프트, 넷마블게임즈 등 대형 게임사들은 신작 출시와 함께

마케팅비를 대폭 늘린 반면 중소형 업체들은 돈줄을 바짝 조였습니다.


관계자는 "내년에는 최근 1~2년간 각 게임사들이 준비한 모바일 MMORPG가 출시돼

치열한 경쟁이 불가피할 것"이라며 "중소형사들은 자금력이 풍부한 대형사들의

대규모 마케팅에 맞서 차별화된 게임성으로 승부할 수 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https://goo.gl/R4JH3h

마케팅뉴스 구독하기

http://pf.kakao.com/_zGmfl

http://band.us/@mktedu

www.m-edu.co.kr

아는 것이 힘이다, 마케팅에듀

마케팅의 모든 것을 공유하는 호우!! 대리 마케팅! 실전온라인마케팅의중심,마케팅에듀 교육 문의 02-6734-7258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