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토박이말]엉너릿손


[토박이말 맛보기]엉너릿손 / (사)토박이말바라기 두루빛 이창수

[오늘 토박이말]엉너릿손

[뜻]엉너리로 사람을 그럴듯하게 꾀어 넘기는 솜씨

[보기월]그 사람들 엉너릿손이 얼마나 대단하면 그렇게 되는지 궁금하기도 합니다.

어제 아침에는 날씨가 추워지고 뒤낮부터 눈이 내리는 곳이 많아질 거라는 알림을 듣고 옷을 단단히 챙겨 입고 나갔습니다. 다른 사람들 옷도 다 따뜻해 보여 옷을 잘 입고 왔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손이 시릴 것 같아서 챙겨 보았지만 보이지 않아 손은 주머니에 넣고 갔지요.

토박이말바라기 어버이 동아리 모임이 있는 날이라 마음이 바빴습니다. 아침에 가서 토박이말 맛보여 드리는 일을 하고 다른 일을 한 가지 더 해야 했거든요. 가서 자리에 앉으니 다른 일을 한 가지 더 해 줬으면 했지만 해 드리지 못해 마음이 쓰였습니다.

동아리 모임에서는 지난 이레 있었던 '경남갈배움한마당(경남교육박람회) 이야기를 해 드리고 모일 때마다 하는 토박이말 익히기, 토박이말 노래를 했습니다. 그리고 토박이말을 온 누리에 퍼뜨릴 수를 찾는 이야기를 나누었는데 참 좋은 생각들을 많이 말씀해 주셨습니다. 새해 할 일을 짤 때 넣으려고 단단히 적어 두었습니다.

한 해 동안 갈고 닦은 솜씨로 제 귀를 맑혀 준 아이들 소리꽃을 듣고 여느 때보다 늦게 집으로 왔습니다. 셈틀을 켜고 일을 하다가 얼핏 돈을 잃을 뻔한 사람을 도운 사람 이야기를 보았습니다. 속이려고 마음을 먹고 덤비는 사람을 막기가 쉽지 않다는 것을 모르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그 사람들 엉너릿손이 얼마나 대단하면 그렇게 되는지 궁금하기도 합니다. 그런 일도 미리 막을 수가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도 해 보았습니다.

엉너리가 '남을 기분 좋게 하려고 어벌쩡하게 넘기는 짓'이라는 뜻이라는 것을 알면 이 말의 뜻도 쉽게 알아차릴 수 있을 것입니다.

-그 사람 엉너릿손이 어찌나 대단하던지 모두들 혀를 내둘렀다.(표준국어대사전)

4350해 섣달 스무하루 낫날(2017년 12월 21일) ㅂㄷㅁㅈㄱ.

사)토박이말바라기 들기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