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로] 가상화폐, 한국서 꿈•희망 잃은 청년들의 탈출구

▲ 최근 가상화폐가 이슈의 중심으로 떠올랐다. /연합뉴스

대한민국 청년들이 가상화폐 열풍에 휩싸이자 정부가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방침을 밝혔다. 가상화폐는 투기이고 막아야 할 대상이라는 것이 정부 시각이지만, 청년들은 이에 동의하지 못하고 있다. 기득권을 가진 기성세대가 청년들에게 가하는 '수탈'에서 벗어날 유일한 출구가 가상화폐라는 주장이다.


"극심한 취업난을 뚫고 취직에 성공했는데 연봉은 2400만원이었어요. 하지만 이것 저것 선공제하고 제 손에 떨어지는 건 월 190만원도 안되더라고요. 거기서 집세내고 생활비 쓰면 남는 돈이 없어요. 정부는 결혼하고 집도 사라고 하지만 제 몸 건사하기도 힘들어요. 정부가 청년들 현실을 전혀 모르는 거죠."


지난해 초 디자인 업종 취업에 성공한 정민석(가명·28)씨는 이런 현실에서 벗어나기 위한 대안으로 지난 11월 가상화폐 시장에 뛰어들었다.


정씨는 "가상화폐가 투기라는 인식은 있다. 하지만 보이지 않던 미래를 꿈꿀 수 있게 해주는 유일한 수단"이라고 강조했다. 가상화폐 시장이 성장세를 보인 덕에 소액을 투자해 목돈을 벌었고, 미래를 대비할 수 있는 가능성도 찾았다.


가상화폐에 투자하고 있다는 대학생 박지현(가명·26)씨도 비슷했다. 그는 "서울 아파트 가격이 5억원이라 가정할 때 월 200만~300만원을 버는 일반 회사원이 자기 집을 마련할 수 있을지 의문"이라며 "최홍식 금감위원장도 부동산 투기로 돈을 벌었다고 들었다. 출발점이 달랐던 기성세대는 부동산, 주식으로 돈을 벌었지만 우리 같은 청년들에게는 이미 기울어진 운동장"이라고 지적했다.


기성세대가 기득권을 내세우기 어려운 가상화폐 시장이야 말로 청년층이 평등한 경쟁을 벌일 수 있는 공간이라는 주장이다.


대학에서 부동산을 전공한다는 그는 "중국 정부가 가상화폐 거래를 막자 자금이 홍콩으로 몰렸다. 글로벌 시장은 넓다"며 국내 거래소가 폐쇄되더라도 해외 거래소에서 거래를 이어가겠다는 뜻을 밝혔다.


오세성 기자 sesung@metroseoul.co.kr


기사출처= http://bit.ly/2mtMBlS

메트로는 독자와 네티즌의 언론입니다.

세계 어디서나 최고의 신문 경제 활동 인구가 좋아하는 신문 http://www.metroseoul.co.kr/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코인'인지 뭔지 핵쉽게 정리해dream (2)
HackShipGe
418
332
56
GIF
가상화폐 거래소들의 다음 타깃은 '해외송금 서비스'
KINEWS
30
3
11
알고 있어야할 Fact !! 트위터(펌)
plus68
9
0
2
캐나다 석유에 대해
hyundo21
7
2
0
영어 왕초보를 위한 유튜브 문법 강의 모음
jiwon91
118
253
2
리더는 자부심이 있어야 하는 사람이다.
Marblerstory
6
6
0
두고두고 꺼내볼 엑셀 교과서 함수 총정리.jpg
CtrlZ
167
400
2
지각해도 사상 첫 유연근무제 실행하는 권력자라고 빨아주는 나라에서 대통령할만하지 않습니까? 물론 권력과 돈 맛을 아는 기레기들과 사이가 좋아야 가능한 일입니다. 사상 첫 유연근로제 대통령 할거면 뭐한다고 예산 낭비하며 용산으로 집무실 옮긴다고 이 난리법석을 떠나? 서초동 아크로비스타에서 재택근무 하면 될걸!! 대통령에게 출퇴근이 없다는 개념은 유연근로제인 워라벨 보장이 아니라 24시간 내내 일해야하는 근로기준법 사각지대에 놓여있단 뚯이다. 트위터 (펌)
plus68
6
0
2
농기계 관련주 TOP6 총정리 테마주 대장주 수혜주
moneytrip
2
0
0
4차 산업혁명을 준비할 때 읽으면 좋은 책 추천!
FLYBOOK
44
81
0
월급을 가장 많이 받는 직업은?
newsway
42
52
8
'PPT 똥초보에서 장인으로?' 핵심 사용법 정리 9.jpg
nanmollang
81
184
0
오늘의 무역용어
binglish
3
1
0
??? : 민주당 애들이 여기도 있네
harang0610
55
10
34
PPT 만들 때 퀄리티 높일 수 있는 색조합 모음.JPG
nanmollang
73
150
0
<불의에 저항하지 않는 사람은 결국 불의와 같은 동조자이다! 아무것도 하지 않으면 아무일도 일어나지 않는다> 언론의 사명은 권력의 감시와 견제라고 하는데 자신들의 불법과 과오를 지우려는자와 왜곡하려는 수 많은 기도를 부수고 넘어 권력을 가진자의 왜곡된 법 적용 협박과 블랙리스트에 굴하지 않는 박지희아나운서를 응원합니다 반민주, 반인권, 반민주언론에 협조적 괘변논리와 역사적 사건을 눈감거나 왜곡하여 퍼트리는데 적극적으로 협조하는 언론인들이 지금도 너무 많지 않나요? 정치인으로 변신했거나 방송에서 정치평론들을 냉철히 분석하여 보면 본 모습을 알 수 있어 엄한 응징의 본으로 삼아야 하지 않을까? <"현재 검찰이 누리는 막강한 권력의 상당 부분이 과거 정부에서는 국정원에 의해 견제가 됐던 것들이다. 감독자가 있을 때는 순한 양들이 (현 정부에서) 무섭게 돌변했다">김부겸총리 대담에서 [정보부장 김형욱의 파리 실종과 닭사료 건] 박정희 정부 최대 정적 김대중님을 일본에서 납치 살해기도 사건, 정보부장이었던 김형욱 파리 실종사건, 오치성 내무부장관 해임안 통과에 책임을 물어 공화당 총무이던 김성곤의원이 정보부에 끌려가 상징적 외모의 수염까지 뽑히는 봉변을 당했다는 사실로도 정보부, 방첩대, 보안사 등을 통한 박정희, 전두환정부에서의 언론사, 공기업, 사기업, 대학가 까지 끊임없는 사찰과 탄압역사가 희생을 통한 민주화 덕에 꼭 알아야 할 것이 역설적으로 점점 잊혀져 가고 있지않는가? 페북(펌) 박경환 님 https://www.facebook.com/groups/492527677960586/permalink/1127257954487552/ https://news.mobfeed.co.kr/detail?object_id=627c81b25e65e96ecd722769
plus68
12
1
2
국민연금 수령액을 늘리는 방법
newsway
1
3
0
놓치지 말아야 할 청년 정책 5 + 받는 법.jpg
CtrlZ
22
45
0
'코인'인지 뭔지 핵쉽게 정리해dream (3)
HackShipGe
285
290
51
GIF
5월 12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10
0
1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