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수 고질라와 함께 여행 다니는 남자

여행을 좋아하는 사진작가 키에런 머레이(Kieran Murray)는 시카고에 들렀을 때, 한 기념품 가게에서 8달러에 고질라 장난감을 샀습니다. 라이언(Ryan)이란 이름을 붙여 준 고질라와 함께 랜드마크에서 사진을 찍기 시작한 머레이는 좀 더 그럴싸한 작품을 만들기 위해 포토샵 스킬을 향상시켰습니다. 인스타그램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그의 사진들은 한 사진당 작업 시간이 4시간 정도 걸린다고 하네요.

원문 출처 : http://simplestory.co.kr/117

세계의 흥미로운 이야기가 있는 심플스토리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