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간의 정 ♥️

♥️ 인간의 정 ♥️ 꽃은  피어날 때  향기를 토하고 물은  연못이 될 때  소리가 없다. 언제 피었는지  정원에 핀 꽃은  향기를 날려  자기를 알린다. 마음을 잘 다스려  평화로운 사람은 한 송이 꽃이 피듯 침묵하고 있어도  저절로 향기가 난다. 한평생 살아가면서  우리는 참 많은 사람과 만나고 참 많은 사람과 헤어진다. 그러나  꽃처럼 그렇게 마음 깊이 향기를 남기고 가는 사람을 만나기란 쉽지 않다. 인간의 정이란 ? 주고 받음을 떠나서, 사귐의 오램이나  짧음과 상관없이, 사람으로 만나  함께 호흡하다  정이 들면 더불어  고락도 나누고,  기다리고,  반기고,  보내는 것인가! 기쁘면 기쁜대로,  슬프면 슬픈대로, 있으면 있는대로,  없으면 없는대로, 또  아쉬우면 아쉬운대로 그렇게 소담하게 살다가  미련이 남더라도 때가 되면 보내는 것이 정이던가..... 대나무가  속을 비우는 까닭은 자라는 일 말고도 중요한 게 더 있다고 했다. 바로 제 몸을 단단하게 보호하기 위해서다. 대나무는 속을 비웠기 때문에  어떤 강풍에도 흔들릴지언정 쉬이 부러지지 않는다고 했다. 며칠  비워둔 방 안에도  금세 먼지가 쌓이는데 돌보지 않은 마음 구석인들  오죽 하겠는가? 누군가의 말처럼 산다는 것은 끊임없이 쌓이는 먼지를 닦아내는 것일지도 모른다.

팔로우하시고, 공감글귀 받아보세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