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평] 이재용을 석방한 재판부를 규탄한다.

이재용 삼성 부회장이 항소심에서 풀려나는 기막힌 일이 일어났다. 


설마 했지만 현실은, 대한민국이 여전히 삼성공화국이라는 항소심 재판부의 선고를 목도하고 있다. 


노골적인 삼성 편들기를 한 항소심 재판부의 결정을 이해할 국민은 거의 없다. 재벌의 힘이, 삼성의 힘이 이렇게 강한가 하며 허탈해 하며 분노하고 있다. 


재단 출연, 영재센터 출연 등 뇌물죄와 국외재산 도피 혐의 등 기소된 대부분의 혐의를 무죄로 선고하고 겨우 말 사용한 것만 유죄라니 항소심 재판부는 우리 국민을 바보로 아는가? 


법으로도 어찌할 수 없는 삼성과 재벌의 위세가 계속된다면 그 다음은 국민의 촛불만이 있을 뿐이다. 


부디, 대법원이 국민들의 적폐청산의 염원을 받아 안아 국정농단을 단호하게 단죄하겠다는 의지를 국민들에게 보여주길 바란다. 그래야 민주공화국이다.

뉴스와이슈 ・ 정치 ・ 그래픽디자인 ・ 영화
까칠한 도담파파의 세상보기…진보청년!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