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서 선보인 5G, 세계최초 상용화 해법은 '경쟁 넘어선 협력'

KT 5G 세계최초 시범서비스

협력적 네트워크·단말기 준비 필수



지난 9일 개막한 평창 동계 올림픽에서 우리나라는 세계 최초로 5G를 시범 서비스하고 있다. 또한내년 3월 세계 최초로 5G를 상용화할 것이라는 목표를 세웠다. 지난해 12월 민간 표준화 기구인 3GPP에서 NSA(논스탠드얼론) 1차 표준이 승인됐고, 올해 안에 통신 장비가 상용화되기 때문에 이통3사는 올해 말까지 5G 네트워크 준비를 마칠 것으로 예상된다.


우리나라가 내년 3월로 5G 상용화 시점을 정한 것이 그때 5G 단말(스마트폰)이 상용화될 것이라고 예상했기 때문이다. 현재 칩셋 제조업체 1위인 퀄컴은 내년 상반기 안에 5G 칩셋을 상용화 할 것이라고 공식적으로 언급하고 있다.

결국, 세계 최초로 5G를 서비스 하기 위해서는 5G 스마트폰을 얼마나 빨리 출시하느냐가 관건인 셈이다. 이에 따라 스마트폰 제조사인 삼성전자나 LG전자가 국내 이동통신사인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와 얼마나 긴밀히 협력하는 지 여부가 매우 중요하다.


또한 국내 이동통신3사 역시 중복투자를 피하고 소비자 편익을 위해 전주나 관로 등 필수 설비를 효율적으로 공유하는 것이 필요하다. 결국 우리나라가 5G 상용화를 세계 최초로 진행하기 위해서는 정부와 이통사간, 제조사간의 협력이 절대적으로 중요한 것이다. 또한 5G 네트워크 안정적 운용을 위해 에릭슨, 노키아, 화웨이 등 통신 장비 업체들과도 협조가 긴밀히 이뤄져야 한다.


올림픽에서 5G 시범 서비스 시작하는 KT, 협력 통해 세계 최초 5G 시범 서비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