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편이 가짜입대를 한 것 같습니다.

안녕하세요? 21살 22살부부에요. 이제 150일 된 딸이 1명있어요.

저희가 선택한거고 열심히 살고있는중이에요. 근데 요즘 남편때문에 너무 혼란스럽습니다.


저희는 친정에서 저희부부 아기 부모님 이렇게 살아요 부모님이 경제적으로나 정신적으로 많이 도와주세요. 남편도 찬성하에 같이 살기 시작했고 친정엄마에게 아이를 맡기고 공장으로 출근을해요. 남편은 자판기 설치일을 하고 있어요 . 12월초 남편이 군대를 간다고했고 그당시 그렇구나라고 생각했어요.


언젠간 나올꺼라고 예상하고 있었으니까요. 이때 영장 확인을 하지않은 게 큰실수였어요

그리고 남편은 1월에 입대를 했거든요. 근데 여기서부터 이상한게 한 두가지가 아니었습니다.

언젠간 나올꺼라고 예상하고 있었으니까요. 이때 영장 확인을 하지않은 게 큰실수였어요.


작년에 영장이 나왔었다고 제게 얘기를해서 그런줄알고 있었거든요.

그리고 남편은 1월에 입대를 했거든요.

근데 여기서부터 이상한게 한두가지가아니었습니다. 가족들을 입대날 오지말라고했어요.


얼굴보면 가기 싫을거 같다면서 저희가 족은 이상하게 생각했고 특히 저는 이사람의 아내인데 못 오게하는게 이해가 가질 않았지만 남편이 그러고 싶다고 해 존중했습니다.


입대하는날에 핸드폰을 정지시켰고 저희는 머리를 다자르고 집을나서는 남편을 위로했습니다.

수료식전에 전화통화 할 수 있다고해서 연락이 올 줄 알았습니다. 수료식에는 시댁식구들 저희 식구들 다가기로 했으니까요.


그런데 한달이 지나고 2월중순이 다 되도록 남편에게는 연락이 오질 않았어요

걱정이 된 식구들은 하루하루 피가말라가는데 어느날 시어머니께서 남편한테 전화가 왔다면서

수료식날 올 필요 없었다는 둥 잘지내고 있으니까 걱정하지 말라며 저한테 전해주라고 했다더군요


저는 바로 남편의 부대는 어디인지 시어머니께 여쭤봤지만 그것까진 물어보지 못했다면서 또 남편과 통화가 물건너갔습니다. 잘있다는 말만 믿은채 지내던중 이번달 3월2일 친정엄마 아빠와 아기를돌보며 과일을 먹던중 현관 비밀번호 누르는 소리에 쳐다봤고 순간 정말 깜짝놀랐습니다.


군복을입은 남편이 집에왔고 휴가인줄 알았더니 의가사 제대를했다더군요

남편의 원망보단 어디아픈 곳 없는지 몇번이나 물었고 일상생활하는데 지장없다며 멋쩍게 웃더군요 . 의가사 제대이유는 어깨가 계속아프다고했어요 근데 친정아빠는 남편을 계속의심했어요


의가사 제대가 그렇게 쉽게 되는게아니라며 의문을 품으셨습니다.

전 그냥 바보같이 남편을믿었어요. 그런데 저번주부터 저조차도 의심이 갈만한걸 발견했습니다. 남편군복을 한번도 세탁한적이 없어서 세탁할려고 하다가 이사람 버릇이 항상 라이터나 물건들을 주머니에 넣어놓고 빼지않아서 세탁전에 제가꼭 물건들을 다 빼버려요.


근데 고속버스 승차권이었고 강원도에서 서울강남터미널 강남터미널에서 순천으로 가는 승차권 2장을발겼했어요 . 1월 12일 승차권이었어요.


남편이 입대한다고 집을 나서던날이 1월9일이었습니다.

말이 되질않았어요. 그 즉시 바로시어머니께 전화를해서 순천에 친척이 혹시 있는지 물었지만 시어머니는 순천과는 아무런 관련이없다고했습니다.


제가 생각해봐도 남편지인들 친구들도 순천과는 무관한사람들이에요 더 웃긴건 승차권 2장중에 1장은 강원도에서탄건데 이사람이 강원도에 간건진짜였습니다. 그날 저녁에 남편핸드폰 기록들을 모조리 뒤졌지만 의심할 만한걸 찾을수가없었어요 .


언니들 저 지금너무혼란스럽습니다. 승차권 2장 가지고 있지만 이걸로 다그쳐봤자 소용없을거같고 이사람이 강원도 철원을 간것은 확실하니까요 .


대체 입대 3일후에 나오는게 가능한건가요? 게다가 만약 입대가거짓말이라면 강원도는 왜간것이고 강원도에서 순천은 또 왜간것일까요.입대가 거짓말이라면 2달동안 대체 어디서 뭘한걸까요 의가사 제대라는 이사람의 말을 믿어도 되는걸까요? 너무 혼란스럽습니다. 도와주세요 아래는 남편이 그당시 입었던 군복과 몇일전 진료기록입니다. 게다가 진료기록에는 어깨가 아닌 어지러움증이었습니다 . 제가 확실하지못한 이유는 군복을대체 어디서 구한걸까요? 의심을 풀기위해 병무청에 전화해봐도 아무리 배우자라도 본인이 아니면 확인해줄수없다네요.

▼ 베댓 ▼

확실히 군대간건 아닌듯...뭘까...

두달 동안 무슨일이 있었던거지..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가난한 습관이 깊이 배인 와이프
lovelovelove3
26
8
16
[판]프로포즈받고 걷어차버렸습니다ㅋㅋ (사이다주의)
lovelovelove3
32
11
8
아내의 예전 사진때문에 냉전중입니다
lovelovelove3
24
7
23
우리아빠가 필리핀에서 낳은 혼외자식을 데려왔어
lovelovelove3
43
10
26
엄마 과일 쓰레기봉지에 넣은 아내
lovelovelove3
32
11
45
남편 데리고 친정 가서 또라이 취급 좀 해보려구요
lovelovelove3
45
7
14
내 친구 학교 선생님이랑 사귀는듯 ㅎㄷㄷㄷ
lovelovelove3
34
9
12
친구였던 년이 언질도없이 장애인을 소개시켜줬네요
lovelovelove3
26
10
18
나때문에 유산했다는 친구
lovelovelove3
44
7
14
연예인이랑 사귄다고 창X라는 친구 ㅎㄷㄷㄷ
lovelovelove3
25
10
7
결혼 예정인데 이상형을 만난 여성 ㅎㄷㄷㄷ
lovelovelove3
47
21
24
남친이 너무 자주아파서 파혼하고싶어요
lovelovelove3
39
15
11
아가씨가 준재벌(?)한테 시집간다는데 좀 의심스러워서요
lovelovelove3
22
6
9
치킨때문에 파혼위기에요
lovelovelove3
28
10
22
남편 수술비용 내기 싫은 제가 나쁜 아내인가요?
lovelovelove3
43
8
26
곧 결혼할 여친과의 카톡..ㅎㄷㄷ
lovelovelove3
36
13
36
(판) 결혼식에 예쁘게 하고 갔다고 오열하는 신부
lovelovelove3
41
17
8
7살 딸에게 성교육을 시키는 엄마vs못마땅한 아빠
lovelovelove3
14
8
14
이정도면 정신병자급 피곤한 성격인가요.txt
lovelovelove3
27
13
21
남편이 딴 남자 만나라해서 만난게 잘못인가요
lovelovelove3
67
16
29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