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곤하지? 어깨 주물러줄까?

세상이 힘들지라도 웃으며 살아봅시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상사들이 말하는 채용후 후회되는 직원
nanmollang
23
5
0
한국인 50%가 모른다는 맞춤법.jpg
M0ya
63
79
4
짤줍_804.jpg
goodmorningman
136
9
10
짤줍 0924
goalgoru
46
11
2
외국인으로 오해받는 여성
ehghl123
77
14
6
타임지 '최고의 발명품'에 선정된 국내 스타트업
fromtoday
30
7
3
"넌 네가 못생겼다고 말하지만"
Mapache
22
16
2
GIF
[커피숍에서의 빵 터지는 사건]    지난 일요일, 조용한 커피숍에서의 빵 터지는 사건입니다.    여친과 차 한 잔하고 있는데 옆 테이블에 70대 초반쯤으로 보이는 젊었을 때 한 미모하셨을 것 같은 할머니 한 분이 잔뜩 치장을 하시고 누군가를 기다리고 게시는 것 같더라구요.     딱 봐도 남자 만나나 보다는 생각이 들었죠! 잠시 후 그냥 평범한 복장에 그냥 할아버지, 그냥 동네에 계시는 그냥 할아버지... 꾸밈이라고는 전혀 없는 할아버지가 손에 검은 비닐봉지를 들고 들어 오시는데    할머니가 오빠~~!!" 하고 부르며 반갑게 맞으시더라구요   할머니가 그 할아버지를 상당히 좋아하는 것 처럼 보였습니다 순간 우리는 '아 돈이 많으신 모양이구나' 라고 생각했는데 할머니가 음료도 사다 주시더라구요.    커피숍이 조용해서 두 분이 나누는 대화가 다 들리더군요. 할아버지는 별 말씀이 없으셨습니다. 할머니만 연실 방글 방글 웃는 얼굴로 "오빠~ 나가서 뭐 드시러 가실래요, 나 오늘 어때요~ " 이러면서 여우빙의를 하시더라구요.    그때 무심히 계시던 할아버지가 검은 비닐봉지를 탁자에 올려 놓으시더니 할머니에게 쓰윽 내미시더라구요   할머니는 이게 뭐야~ 하며 무 좋아하시더라구요. 할머니는 봉지를 받아 내용물을 확인하고는 흡...아뿔사... 여자들이 마법에 걸렸을 때 쓴다는... 하얀날개가 들어 있더군요..    훔쳐보던 저희는 입에 물고 있던 음료수를 풉하고 뿜을 뻔 했고 할머니도 얼굴이 붉어지시면서 화가 난 듯 하더라구요.    오빠 이게 뭐야? 나 놀리는거야? 나 폐경한지 20년도 넘었는데 이게 뭐야...?"    그러면서 나가시려 그러는데 할아버지가 할머니를 뚫어져라 보시더니 한 마디 날리시는데 그 한마디에 할머니는 울고 불고 장난이 아니더라고구요    정말 대박이었습니다전설의 카사노바... 레전드급의 한 마디... 그 한 마디를 듣고 모든 상황이 이해가 갔습니다. 여자를 미치게 하는 남자였구나 하고 말이지요.    할아버지가 내뱉은 한 마디는 이거였습니다.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ㆍ 화내지 마 점순아! 내 눈에 넌 아직 소녀야......." ㅋㅋㅋ
www1369987
30
8
2
GIF
나는 어제 오후 빙글에 생긴 일을 알고 있다.txt
Vingooo
25
2
7
여전히 심각한 학교폭력의 실태
ehghl123
30
7
7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