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도 안 말리는 민주당의 ‘부산 3선 의원’

원래 독불장군 과이기는 했다. “호남당 깃발 들고 부산에서 재선을 한 건 노무현 대통령도 못한 일이다. 그런데도 사람들이 부산 재선 귀한 줄을 모른다.” 18대 국회에서 만난 조경태 의원(45)은 입버릇처럼 이런 말을 했다. 이 ‘싸움닭’이 19대 총선에서도 살아남아 부산 3선이 되었다. 선출직 최고위원으로 지도부 입성… [기사 계속 보기] ➝ 사진의 링크를 탭하세요^^

정직한 사람들이 만드는 정통시사주간지 <시사IN> www.sisainlive.com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