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여대생에게 일어난 소름돋는 소시오패스 이야기

10년전 우리집은 신촌에서 원룸임대업을 했었음..


당시 원룸 치고는 나름 보안 철저하게 맹글어 놔서 지방에서 딸래미 올려보낸


부모들이 비싸도 방좀 내놓으라고 항상 성화였제 ㅋㅋ


덕분에 성비는 여자들이 월등히 많았음..



입주한지 3달쯤 된 여자애였는데 한달에 몇번씩 도어락 비번을 바꿔달라고 요구하는 귀찮은 애가 있었음..


방에 메뉴얼 있는데 이게 복잡한지 매번 해달라고 하더라..


좀 진상끼가 보여서 트집 안잡히려고 조낸 친절히 해달라는데로 해쥼..



근데 어느날부턴 자꾸 이상한 소리를 해댐..


자기 없을때 누가 방에 들어오는것 같다면서..


물론 우리는 모든방을 들어갈수 있는 마스터카드가 있긴 함..


근데 가슴에 손을 얹고 마스터카드로 아무방이나 들락거리는 무개념 주인이 아니다 우린..


가끔 비번 안 가르쳐주고 방빼는 애들이나 전기점검 나올때 미리 동의 구하고 들어가는 용도 말곤


절대로 다른 목적으로 쓰지 않음..



근데 그 여자애는 나를 의심하는듯 함..


하필 시기도 내가 방학때라 거의 원룸은 내가 지키다시피 했을때임...


부모님이 좋게 말하고 니가 착각한거다 타일러서 내려보냄..



그러던 어느날..


얘가 또 엄청 화가 나서 올라옴..


지가 외출하면서 문틈에 종이를 껴놨고 침대에 이불 모서리도 살짝 접어놨는데 종이는 떨어졌고 이불은 펴져있다고..


그냥 100% 나를 범인으로 확신하고 올라와서 쌍욕 퍼붐...


땀 조카게 흘리면서 옥상청소 하고 기분좋게 돈까스 시켜먹고 있는데 이게 나를 빡돌게 함..


이쯤되니 부모님도 슬슬 날 의심하는 눈치임..


당시에 cctv가 현관에 1개 주차장에 1개만 있어서 각층에서 무슨일이 벌어지는지 알수는 없었음..


과대망상 허언증 걸린년 증거 잡자고 비싼 돈 들여 cctv를 설치할수도 없는일..


당시 지금의 sd급 화질도 못되는 내 디카를 비타500 박스에 위장해서 그년 복도에 설치했다...


2시간마다 내려가서 메모리를 비우고 와야 되는건 함정...


근데 3일 하니까 이짓도 못하겠더라..



근데 4일째 사고가 터짐...신발...꼭 이래..


그날은 여자애가 아니라 경찰이 먼저 우리집 문을 노크함..


방 안을 봤더니...


벽 천지에 반짝이가 묻어있는거임.. 여자들 화장할때 쓰는 펄??? 같은..


여자애는 며칠 고향에 내려가면서 문 손잡이에 지 화장품 펄을 묻혀놓고 간거임. 범인 잡겠다고..


이게 잘 안지워지니까 범인이 자기방으로 돌아갈때 흔적을 남기길 바라면서..


근데 그 범인인 마치 이 여자애를 조롱하듯이 방 안 온 벽 천장 바닥에 펄을 찍어놈..


경찰이 내 방에 들어와서 키보드 마우스 서랍 손잡이 수도꼭지 심지어 변기 물내리는 레버까지 펄 묻어있는지 조사함..


당근 없지 __... 난 그냥 돈까스만 쳐먹고 있었는데...


4일동안 비운 방 세면대는 방금 누가 샤워한듯 아주 촉촉하게 젖어있고 비누는 불어있더라..


결국 난 참고인 신분으로 경찰서가서 조사 받고옴 ㅠ


젊은 남자인 죄...


70년대 학교 앞에서 막걸리 마시다가 이유도 모르고 남산에 끌려간 아재들 기분이 __ 이랬을까..


집에와서 혹시나 하는 맘에 디카에 뭐가 찍혔나 돌려봤는데.....


2일째 되는날 밤 11시쯤 그 여자애 남친이 비어있는 그 여자애 방에 들어가는거임..


3일째 영상엔 없고...


4일째는 안찍었으니 당연히 없고..


수상하잖아...


경찰서 ㄱㄱ



사건의 전말은...


여친을 공포에 몰아넣고 지 자취방에 불러들일 목적으로 남친새끼가 벌인 짓들이었음..


여친이 학교 간 사이 몰래 여친 방에 들어가서 수상한 흔적들을 남기는 공을 들이길 한달..


여친이 이상함을 눈치챘고 남친한테 말을하면 이새낀 막 잔인한 원룸 살인사건 같은 얘기들을 해주며


겁에 질린 여친한테 "무서우면 오늘 여기서 자고가도 돼"


최종 목표는 동거였고 그 클라이막스가 그 날이었던거임..


여친이 방문에 부비트랩(?)을 설치한 얘기를 듣고 발라 놓은 펄보다 더 많은 양의 펄을 손에 떡칠해서


방안에 도배해놈..


세면대 이불 다 그새끼 짓..


여친이 극한의 공포를 느끼면 자기랑 동거 할거라 생각함..


좀 소름 돋는건 경찰 온 날 그새끼가 지 여친 감싸안고 조카 자상하게 위로해쥼....


지 여친이 무서워 하면 할수록 이새낀 자상하게 위로하면서 대가리로는 또 어떻게 겁줄까 졸라리 궁리했을거 아냐..


결국 남자새낀 고소미 먹고 여자애는 휴학함..



출처 디시

-------------------------------------------------------


남자 너무 소름아닙니까;; 이정도면 진짜 소시오패스 상급인데;;; 여자분 상처 진짜 심하게 입으셨을듯 ㅠㅠ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지나치게 깔끔했던 우리 자취방 귀신 ㅋㅋㅋㅋ.ssul
budlebudle
49
2
2
[펌] 안좋은 일들을 기가 막히게 예측하는 친구
budlebudle
73
3
2
도화살 때문에 죽을 뻔했던 대학교 친구 이야기
budlebudle
82
10
3
일본 디즈니 랜드에 있는 소름돋는 괴담
budlebudle
57
7
6
[스레딕 레전드 펌] 유괴당했다 살아돌아온 사람의 이야기 1편
budlebudle
127
19
8
이상한 취미가 있는 남친.jpg
n0shelter
92
14
8
스레딕 레전드 펌) 사라진 동생
budlebudle
985
182
42
스레딕 레전드 펌) 사라진 동생 2
budlebudle
498
104
28
(심장주의) 진심 사이코패스 같았던 내 친구의 소름돋는 장난.txt
lovelovelove3
277
30
19
돈 빌려간 친구가 연락을 끊었을때 친구가 연락오게 하는법.jpg
dokkebii
159
228
6
이혼 후 딸과 아파트로 이사 왔는데 천장에선 검은 물이 떨어지고 수돗물에선 머리카락이 나와..gif
kikibu
15
3
1
GIF
이경규가 유일하게 엄청 예뻐라하는 여자후배
hadaehong
5
0
1
노안이 온 1세대 아이돌들.jpg
mumumimi
38
7
4
[퍼오는 공포썰] 아버지가방에들어가신다
ofmonsters
11
3
5
간증글 쏟아지고있는 돈 들어오는 트와이스 나연 셀카 잠금화면
mumumimi
24
26
3
제가 패딩입고 다니면 사람들이 비오는 줄 알아요..
dokkebii
27
5
6
오늘 실화탐사대에서 처음으로 입 연 박수홍(예고).jpg
dokkebii
14
1
1
장마철 보기 좋은 기묘한 분위기의 영화들
Mapache
20
20
2
늑대인간의 시초가 된 프랑스의 사건
Voyou
24
4
0
엄마가 직접 짜주신 손뜨개 웨딩드레스 입고 결혼합니다^^
dokkebii
140
15
19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