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살 아이들에게 드레스에 그림 그리게 한 선생님

오클라호마의 헤일리 커프만 선생님은 8살 아이들을 가르치고 있다.

어느 날, 헤일리 선생님은 흰 드레스를 사와서 아이들에게 그림을 그리게 했다.

가까이서 보면 영락 없는 8살 아이들의 그림 낙서지만

멀리서 보면 꽤 그럴싸하고 귀여운 드레스

알고보니 이 학교에는 미술 수업이 없었던 것

헤일리 선생님은 아이들의 창의력을 키워주려고 매 주마다 아이디어를 떠올리고 있다.


✿ 원문 출처 : http://simplestory.co.kr/221


✿ 함께 볼만한 콘텐츠



뉴스와이슈 ・ 영감을주는이야기 ・ 유머 ・ 반려동물
세계의 흥미로운 이야기가 있는 심플스토리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