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끈 달아오른 ICO 시장

IPO와 차이점은


가상화폐(암호화폐) 투기 바람은 잠잠해졌지만 가상화폐공개(ICO)는 증가하고 있다. 기존 벤처캐피털(VC)로부터의 투자나 기업공개(IPO)에 비해 쉽게 대규모 자금을 확보할 수 있기 때문이다. VC 등을 통해 투자금을 모으기 위해서는 까다로운 규제를 준수해야 하고 비용도 많이 든다. 반면 ICO는 상대적으로 규제가 약하고, 전 세계에서 가상화폐를 통해 투자금이 조달되기 때문에 자금 확보도 용이하다.


글로벌 ICO 컨설팅 업체 ICOBOX에 따르면 전 세계 기준으로 지난해 총 514개의 ICO가 진행됐다. 올해 1분기에는 전년 대비 약 13배 늘어난 총 285개의 ICO가 성사됐다.


갈수록 증가하는 ICO가 어떤 것인지 IPO와 비교해 알아봤다.

ICO vs IPO


가상화폐공개(ICO:Initial Coin Offering)는 블록체인 기술을 가진 기업들과 개발자들이 자사의 서비스에서 이용할 수 있는 ‘토큰 또는 코인’을 투자자들에게 발행하고, 투자금을 모으는 것을 말한다. 투자금을 확보하는 것만 놓고 봤을 때 기업이 주식시장에서 기업공개(IPO)로 자금을 조달하는 것과 비슷하다. 하지만 ICO와 IPO는 크게 다르다.


상장여부에도 차이가 있다. IPO는 일정한 절차를 거치면 곧바로 증권 거래소에서 해당 주식을 거래할 수 있다. 주식 거래는 반드시 증권 거래소를 통해서 이뤄져야 한다. 하지만 ICO의 토큰 또는 코인은 가상화폐 거래소 상장에 기약이 없다. ICO에 성공했다고 모든 토큰 및 코인이 가상화폐 거래소에 상장되는 것은 아니다. 또 상장되지 않은 토큰 및 코인을 개인 간 거래할 수 있다.


스위스, ICO 3종류로 나눠…지불형?기능형?자산형


지난 2월 스위스 연방금융감독청(FINMA)은 새 ICO 가이드라인을 발표했다. ICO를 지불형

(payment), 기능형(utility), 자산형(asset) 3종류로 분류하고, 그중 증권 성격이 강한 ICO와 토큰 및 코인에 대해 그에 준하는 법을 적용한다는 것이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