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부름이...]


       신의 부름이 드높아지면서,     내가 짊어 진 책임감도 무겁다.     내 치하에 무엇인가가 부족할까 두렵다.         - 칭기즈칸  http://trueheartwriting.storyshare.co.kr/board/item/detail/?board=board1&id=427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