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와 류필립..17살 차이가 숫자에 불과한 이유

17살의 나이차이로 화제가 된 가수 미나(1972년생)와 류필립(1989년생)이 한 방송을 통해 나이차를 극복할 수 있었던 이유가 알려졌습니다.


미나와 류필립, 두 사람은 KRS '살림님 시즌2'이라는 프로그램에서 올 7월 결혼식을 올린다는 소식을 알렸는데요.


아내 미나가 남편 류필립에게 미국에 계신 아버지를 결혼식에 초대하는 것이 어떻냐는 얘기를 꺼내면서 류필립의 힘겨운 과거사가 밝혀졌습니다.


미나는 "우리 아빠는 돌아가셨으니까 못 오지만 아들(=류필립)이 결혼하니까 미국에 계셔도 오시겠지?"라고 말을 꺼냈는데요.


류필립의 부모님은 그가 4살 때 이혼, 아버지는 미국에 가버렸고, 어머니 홀로 3남매를 키웠습니다.


고등학생 때 류필립은 엄마의 짐을 덜어드리고자 미국으로 아버지를 찾아 갔습니다.


14년만에 미국 마이애미에서 부자가 상봉한 것인데요. 막상 보니 너무 어색하고 낯설었다고 합니다.

당시 아버지는 식당을 운영하며 넉넉하게 살고 있었다고 합니다.


그런데 14년만에 만난 아들에게 류필립의 아버지는 대뜸 본인의 음식점에서 일을 하라고 시켰다고 합니다.


그때부터 류필립은 새벽 5시부터 등교전까지, 그리고 하교후에는 오후 3시부터 또 식당일을 하였는데요.


문제는 그가 대학 진학을 앞두고 발생하였습니다.


kingshandle.tistory.com/574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