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 2 ;인과연 1000만 넘을까

대한민국 흥행 역사를 새롭게 쓴 '신과함께'가 2018년 8월 1일 2편으로 돌아온다.

이번에는 마동석 그리고 궁금증을 자아냈던 삼차사의 과거 등을 들고 말이다. 




한국 영화 흥행 2위에 안착한 '신과함께-죄와 벌'의 후속작으로 '신과함께-인과 연'(감독 김용화, 제작 리얼라이즈픽쳐스 덱스터스튜디오, 이하 신과함께2) 환생이 약속된 마지막 49번째 재판을 앞둔 저승 삼차사(하정우 주지훈 김향기)가 그들의 천 년 전 과거를 기억하는 성주신(마동석)을 만나 이승과 저승, 과거를 넘나들며 잃어버린 비밀의 연을 찾아가는 이야기다.


판권구입부터 촬영, 개봉까지 무려 6년의 시간 만에 탄생한 '신과함께'는 국내 최초 1, 2편 동시 촬영이라는 새로운 도전과 총 400억가량의 제작비가 투입된 대작으로 그에 부흥하는 '역대급' 흥행으로 지난해 한국 영화계를 강타했다. 한국 영화 최초로 판타지 장르의 첫 천만, 웹툰 원작 첫 천만, 배급사인 롯데엔터테인먼트의 첫 천만, 김용화 감독이 연출을 맡은 작품 중 첫 찬만 등 유의미한 기록을 써내려갔다.


주호민 작가의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하지만 '신과함께'는 각색의 맛으로 영화적 재미를 더했다. 웹툰 속 변호사 진기한과 삼차사 강림을 합쳤고, 평범한 회사원이었던 김자홍을 화재 현장에서 숨진 '귀인' 소방관으로 바꿨다.


2편은 삼차사의 과거를 예고해 흥미를 높인다. 삼차사는 과거를 기억하지 못하는 이들로 1편에서 덕춘(김향기)은 계속해서 자신의 과거를 궁금했다. 이미지로 살짝 보였던 강림(하정우)의 과거 역시 궁금증을 높이기 충분했다. 저승 삼차사 강림, 해원맥(주지훈), 덕춘 사이에 숨겨졌던 비밀과 물론 1편의 흥행을 이끌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김수홍(김동욱)이 저승에서 펼칠 활약 역시 기대를 모으는 요소 중 하나다.


무엇보다 '신과함께2'에는 '부산행' '범죄도시' 등으로 완전한 '대세'로 떠오른 마동석의 본격 합류가 예고됐다. 마동석은 1편의 쿠키 영상에 짧게 등장했음에도 불구하고, 남다른 존재감을 과시했다. 이승의 새로운 얼굴, 성주신으로 활약할 마동석은 '신과함께2'의 커다란 관전 포인트다.


일찌감치 촬영을 완료하고 후반 작업에 한창이었던 '신과함께2'였지만 출연 배우였던 오달수, 최일화의 '미투' 논란으로 인해 제작진은 과감하게 이들의 촬영분을 편집하고 새로운 배우들을 캐스팅, 재촬영을 감행하기도 했다. 우여곡절 끝에 개봉하게 된 '신과함께2'가 대중들의 기대 속 또 다른 흥행 신화를 써내려갈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신과 함께' 제작사 덱스터, 中 완다그룹과 57억 콘텐츠 계약

영화 '신과 함께'의 김용화 감독이 이끄는 덱스터스튜디오가 중국 다롄완다그룹과 57억 원가량의 계약을 체결했다.


덱스터스튜디오는 1일 "중국 최대 부동산 그룹인 중국 다롄완다그룹의 쿤밍 테마파크에 527만 6814달러(한화 약 57억 원) 규모의 체험형 대형 어트랙션 콘텐츠를 납품하기로 지난 5월 31일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덱스터스튜디오 관계자는 "완다 측이 덱스터스튜디오가 보유하고 있는 원스톱 콘텐츠 제작 시스템의 우수성을 인정했다. 이에 광저우, 우시 지역에 이어 쿤밍의 테마파크까지 협업 범위를 넓힐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완다그룹에 한정적인 부분이 아니라 지난 4월에 계약한 헝다그룹처럼 다양한 고객군으로 확장하고 있고, VR 콘텐츠, 테마파크 등 국내외 미디어 산업 전반으로 수익모델을 다변화하고 있다"고 포부를 밝혔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