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언니가 나랑 똑같은 사람 본썰

처음 글써봐서 약간 어색하긴한데 한번적어볼게요 지금

얘기는과장 없는 실화 입니다. 작년이맘때였어요 저희집은 4층이고 연립주택 비스무리한곳인데 집앞에 가로등이하나 있긴하지만 조명도 누렇고 해서 저녁에 돌아다니면 어두워서 잘안보이는 그런 음침한 곳이였쥬;;

저녁 8시가넘어서 저와 언니는

집에서 예능보면서 깔깔대다가 언니가 집앞에 남친이 왔다구 잠깐나갔다온다고 나가버렸어요 저는 언니를 기다리다혼자 예능보는것도 심심해서 신발장앞에서 강아지를 안고 셀카 삼매경중이였는데 10분 후쯤 언니가 화가났는지 씩씩대며 들어오더군요 왜화났냐고 물어보니

저: 왜

그렇게 화나서 들어옴?남친이랑싸움? 언니: 니때문인데 왜 모르는척하냐 죽을래 저: ????뭔 소리야 언니: 니가 나 나가서 남친이랑 얘기하는데 집에서 겁나 쳐다봤잖아

여기서부터 저희 둘다

이상함을 느꼈습니다. 제가 어이가없어서 그게무슨소리냐고 난 언니나간 뒤로 베란다 쪽간적도없고 신발장앞에앉아서 셀카찍고있엇는데 뭘본거냐 화를냈습니다. 언니도 어이없하며 해준 얘기를듣고 전 말을 잇지못했어요 언니: 내가 집앞에서 남친이랑 얘기하고있는데 누가 쳐다보는거같아서 무의식적으로 우리집 베란다를 봤는데 너가 커텐 사이에 쭈구려 앉아서 나 보고있었고 그래서 내가 짜증나서 손짓으로 들어가라고 하니까 니가 웃으면서 일어나서 들어갔고 기분 안좋아져서 그냥 들어왔다고; 저는 억울해서 아이폰으로 찍은사진은 시간뜨는데 그거보여주니까 얼굴이 하얗게 질려버렷고 그날 둘이자야했는데 밤을 쫄딱 새버렸다는..언니는 아직도 잊지못한다고하더라그여 커텐사이로 들어가는 귀까지 닿을듯이 웃는 제표정을요.

막상이렇게쓰니까 안무섭네요 다음얘기도 쓰고싶은데 렉이ㅠㅠㅠㅠ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