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낮최고 39도…역대 최고기온 기록 경신 가능성

(사진=박종민 기자/자료사진)

8월 첫날인 1일도 낮 최고기온이 35도 이상 오르는 무더위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낮 최고기온은 32∼39도로 전날(29.3∼38.5도)과 비슷하거나 더 높겠다. 주요 도시별 낮 최고기온은 서울·수원·춘천 39도, 청주·대전·세종·전주·광주 38도, 인천·대구 37도 등으로 예보됐다.


오전 5시 현재 전국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28.3도, 인천 28.1도, 수원 26.8도, 춘천 24.7도, 강릉 24.8도, 청주 27도, 대전 26.8도, 전주 26도, 광주 26.9도, 제주 27.5도, 대구 24.4도, 부산 27.5도, 울산 23.9도, 창원 25.9도 등이다.


현재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 경보가 발효된 상태다.


기상청은 서울을 포함한 일부 내륙의 기온이 크게 올라 역대 최고기온을 경신하는 지역이 나타날 것으로 내다봤다.


대기 확산이 원활해 미세먼지 농도는 모든 권역에서 '좋음' 또는 '보통' 수준을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먼바다에서 1∼4m, 동해와 서해 먼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제12호 태풍 종다리에서 약화한 열대 저압부가 일본 규슈 남서쪽 해상에서 서쪽으로 이동하면서 남해 동부 먼바다, 제주 남쪽 먼바다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어 풍랑특보가 발효됐다.


이 열대 저압부는 수온이 높은 해상을 지나며 다시 태풍으로 발달할 가능성이 있다.


지구와 달이 가까워지는 천문조 현상에 의해 바닷물 높이가 높아 남해안 저지대에서는 만조 때 침수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

CBS노컷뉴스의 공식 빙글 계정입니다. SNS에서 여러분과 늘 호흡을 같이하는 친구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