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듬 게임의 대중화 성공할까? 인기 웹툰과 만난 수퍼브 신작 ‘유미의 세포들’

수퍼브가 <피아니스타>에 이은 두 번째 리듬 게임 타이틀을 선보인다. 이번에는 자체 IP가 아닌 네이버 인기 웹툰인 ‘유미의 세포들’을 선택했다. 곡부터 전체적인 분위기까지 독창적인 콘텐츠를 강조했던 기존 리듬 게임들과는 다른 행보다.


수퍼브 전규현 PD, 서일규 기획자는 <유미의 세포들 with 네이버 웹툰>(이하 유미의 세포들)이 ‘기존 리듬 게임의 틀을 깨는 프로젝트’라고 밝혔다. 웹툰 IP의 대중성과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캐주얼한 콘텐츠가 <유미의 세포들>의 특징이라고 강조했다. 물론, 리듬 게임 고유의 재미는 최대한 유지했다는 것이 이들의 설명.


과연, <유미의 세포들>은 마니아들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리듬 게임의 대중화에 성공할 수 있을까? 현재 사전 예약을 진행, 오는 10월 초 출시를 앞두고 있는 <유미의 세포들>에 대해 알아봤다.

디스이즈게임: <피아니스타>에 이은 수퍼브의 두 번째 리듬 게임 타이틀이다. 간단하게 소개한다면.


전규현 PD:



개발 기간은 어느 정도 소요됐나?


전규현 PD:



<유미의 세포> 웹툰을 활용하게 된 이유는?


전규현 PD:


서일규 기획자: 웹툰이 전체적으로 발랄한 분위기를 가지고 있으며, 다양한 세포도 등장해 재미를 더하고 있기에 이를 활용한 리듬 게임 연출이 가능하겠다고 판단됐다. 기본적으로 웹툰의 스토리를 따라가며 스토리 전개 과정에서 인물의 감정을 풀어내는 상황을 리듬 게임으로 풀어내도록 했다. 음악은 누구나 대중적으로 접할 수 있는 k-pop으로 구성했다.

리듬 게임으로 전개되는 과정을 조금 더 설명해줄 수 있나?


전규현 PD:


모든 노래는 스토리를 통해 접하는 상황과 잘 맞아 떨어지는 곡으로 구성됐다. 웹툰 세계관에서 세포들이 조력자 역할을 하듯이 게임에서도 마찬가지다. 보상으로 다양한 의상이나 헤어 스타일을 얻을 수 있다.



스토리 상황에 맞게 k-pop을 리듬 게임으로 풀어냈다. 어떤 곡으로 구성되어 있나? 자체 제작 곡은?


전규현 PD:

스토리는 웹툰 원작을 어느 정도까지 따르고 있나?


서일규 기획자:


그렇다고 원작의 특징을 해치지는 않을 것이다. 독자에게 몰랐던 웹툰 내 스토리를 알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특정 IP를 기반으로 하는 것이 제약이 되지는 않았는지 궁금하다.


전규현 PD:

그러고 보니, 전체적인 게임의 분위기나 연출 등을 보면 꽤 아기자기하면서도 귀여운 모습이 있다. 신경 쓴 부분이 성공한 것 같다.


전규현 PD:


참고로, 사운드 효과 부분에서도 꽤 신경을 썼는데 예를 들면 각 세포마다 다른 음성을 지원하며 UI나 버튼을 눌러도 효과음이 나온다. 가챠를 할 때 지름신 세포가 나름 귀엽게 연출을 하기도 하고.



웹툰 원작자의 반응은 어떻던가?


전규현 PD:


일종의 팬 서비스라고 생각하고 있다. 게임을 통해 <유미의 세포들> 웹툰 스토리를 정주행 하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 어떻게 보면 다른 방향으로 웹툰을 소비하는 것이라고 볼 수도 있다.

<유미의 세포들>은 세로 모드로 플레이를 하더라. 대부분의 게임들을 보면 가로 모드가 기본으로 되어 있던데, 채택한 이유는?


전규현 PD:



세로 배경과 더불어 4키(key)로 게임을 진행하더라. 이유가 궁금하다.


전규현 PD:



그렇다면, 유저가 어떤 기믹을 만날 수 있는지 간단하게 설명을 해주면 좋을 것 같다.


서일규 기획자:

캐주얼 유저를 꽤 염두에 두고 있는 것 같다. <유미의 세포들>은 캐주얼 유저가 주 타깃 층인가?


전규현 PD:


서일규 기획자:



유미를 꾸미는 커스터마이징이나 여러 유저와 즐기는 소모임 등이 있다고 들었다. 주요 모드로 어떤 것들이 있는지 소개 부탁드린다.


전규현 PD:


타 리듬 게임처럼 원하는 난이도를 고르는 것이 아니라 한 난이도의 곡을 클리어하면 상위 난이도로 올라갈 수 있는 형태를 가지고 있다. 캐주얼 유저는 쉬운 모드로 부담 없이 접할 수 있으며 코어 유저는 어려운 모드를 즐길 수 있다.


스토리 모드는 해당 스테이지의 곡을 완주해야 하는 것 외에 별도 미션이 존재한다. 이는 게임 입장 전 스테이지에 맞게 세포를 조합해야 하거나 특정 의상을 입고 진입해야 하는 등 다양한 조건이 있다. 스토리 모드의 궁극적인 목표는 유미의 다양한 코스튬을 얻는 것이다.

다음으로 ‘랭킹 모드’가 있다. 4가지 모드가 시즌 별로 돌아가며 여기에 맞게 세포를 조합해 입장, 랭킹전을 벌여 높은 점수를 획득, 경쟁하는 방식이다. 순환되는 4개의 모드는 체력, 연주, 행운, 변환이라는 이름으로 게임 내 다양한 조건을 발동시킨다.


특별한 조합 없이도 입장 가능하지만, 각 모드에 맞게 세포를 조합하면 점수 획득이 극대화되므로 높은 점수를 얻기 위해서는 세포를 잘 조합하는 것이 중요하다. 랭킹 모드에서는 한정 스페셜 의상을 얻을 수 있다. 이는 높은 순위에 오르거나 순위가 낮더라도 충분히 랭킹을 즐기면 얻을 수 있도록 설계했다.


마지막 ‘소모임’은 타 게임에서 흔히 부르는 ‘길드’ 개념의 콘텐츠다. <유미의 세포들>은 한 스테이지를 이용하기 위해 ‘뮤직 티켓’을 소모하는데, 모두 소진했을 경우 소모임 구성원들에게 요청, 얻을 수 있다. 마치 소셜 네트워크를 하는 것처럼 아기자기한 UI로 소통할 수도 있으며, 활동량에 따라 높은 등급의 ‘소모임 전용 보상상자’를 얻을 수 있다.



동일 장르의 다른 게임을 보면 특정 곡을 구매하는 형식으로 이루어지는 경우가 많다. 반면, <유미의 세포들>은 행동력을 소비하는 형태로 곡을 즐긴다. 이유가 있나?


서일규 기획자:


기본적으로 스토리를 풀어갈 때마다 새로운 이야기가 챕터 내 등장하고 각 상황에 맞는 곡이 포함되어 있다. 향후 업데이트 스펙으로 ‘뮤직 앨범’을 제공, 곡을 보다 편하게 플레이 할 수 있는 것도 고려하고 있다.



게임에서 세포의 역할이 꽤 중요해 보인다. 구체적으로 설명 해달라.


전규현 PD:


유저가 어떤 세포를 장착, 조합하느냐에 따라 특정 상황을 돌파하거나 더 많은 점수를 얻을 수 있다. 체력이 부족한 스테이지에서는 유저의 체력을 보완해주기도 하고 노트가 특정 판정을 받을 때마다 체력이 회복되는 여러 조건이 있다. 어려운 상황을 돌파할 수도 있다.


위에서 말한 별도 미션을 달성하기 위해서 중요한 역할을 하기도 한다. 여기서는 유미의 옷을 얻을 수 있는데 콤보나 퍼펙트를 몇 개 이상 해야 하거나 일정 이상 점수를 획득해야 하는 미션에서 세포를 통해 부족한 실력을 보완할 수도 있다.


등급이 나뉘어 있기는 하지만, 수급이 원활해 높은 등급을 얻기 위한 스트레스는 제법 줄였다. 무조건 높은 등급이 좋은 것이 아니라 낮은 등급이라도 어떻게 조합하느냐가 세포 활용의 핵심이다. 게임을 클리어하면 세포 팩을 주는데 일정 시간이 지나서 오픈하거나 혹은 특정 재화를 소비해 즉시 개봉, 획득할 수도 있다. 세포는 동일 세포를 획득해 누적시켜 성장시킬 수 있다. 

세포 외에 의상도 중요한 수집 요소로 보인다.


전규현 PD:


헤어, 상/하의, 액세서리, 가방, 날개, 우산, 풀세트 등 다양하게 종류가 나뉘어 있으며 7~80종 정도 준비되어 있다. 모든 의상에는 각 의상의 특징을 나타내는 ‘해시태그(#)’ 키워드가 붙어 있다. 이는 의상의 개성을 나타냄과 동시에 특정 의상을 입어야 클리어 하는 별도 미션을 쉽게 식별, 대응하기 위함이다.


서일규 기획자:

요즘은 자동 플레이를 도입하는 리듬 게임도 등장하고 있다. <유미의 세포들>은?


서일규 기획자:


하지만, <유미의 세포들>은 플레이 타임도 짧은 편이고 보상 구조도 빠르다. 무엇보다도 플레이를 통해 얻는 감정이 게임 흐름에 크게 연관되어 있다 보니 자동 플레이는 어울리지 않는다고 생각한다.



수익 모델은 어떻게 형성되어 있나? 위에서 말한 세포도 포함되어 있을 것 같다.


서일규 기획자:


의상은 게임 내 콘텐츠를 통해 얻을 수 있는 구조지만, 유료 결제를 통해서는 다른 색상의 동일 의상을 얻을 수 있다.



<유미의 세포들>은 언제 출시되나? 출시 이후 선보일 콘텐츠는?


전규현 PD:



마지막으로, 유저들에게 한 마디.


서일규 기획자, 전규현 PD:

어디서나 볼 수 있는 게임 뉴스는 이제 그만, 디스이즈게임이 당신의 인사이트를 넓혀드립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블룸버그 “NTF 가격 폭락, 올해 최저 판매 기록”
thisisgame
1
0
0
레트로한 감성이 그대로 녹아있는 도트게임 8가지
CtrlZ
10
13
1
탑건2 보면서 약간 외국 나가서 인종차별 당하는 기분 간접적으로 느낌
kikibu
13
0
1
‘성적인 여성 캐릭터 묘사가 혐오 조장'… 연구 결과는
thisisgame
1
2
1
어느날 갑자기 맥주 생산을 중단한 맥주회사
paper22
28
3
3
한반도의 K-공룡 2탄
shingun85
11
3
2
리제로 '람' 클레이 도전♪
respectyou
22
4
4
이제보니.. 대부분 잘난 놈들은 자식들에게 사기치는 수법부터 가르치는구만.. 논문 표절이나 가짜 스펙도 일종의 사기 치는 짓이거덩ㅡ 페북(펌) yang - cheol kim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pfbid02mi4HYjk7rCPpuUKxwFy1Y8z2fm4bb6FHm2qTJLRjLuTKrGmf9pP78mzjHkumjwovl&id=100009526993736
plus68
6
0
1
폰게임에 미친 사람을 조심해야 하는 이유...jpg
dsdsddds
21
1
4
2찍들 이게 현실이다 이게 나라냐? 나만 배부르게 기득권 지키고 살면 나라가 이렇게 산산조각 어려워진다!! 그래도 나만 잘 살면 된다? 깜이 안된다 내려와라!!! 대한민국이 범죄자 부부와 한동훈 천공의 놀이터가 아니다!!! (펌) 사법정의TV
plus68
10
0
5
김정숙 여사가 단 브로치가 까르띠에라는 거짓 뉴스와 한글 자켓이 샤넬이라고 ’사치’ 이라고 운운하던 기자들은 김건희가 400만원 넘는 프라다 스커트, 스니커즈를 신어도 이런 기사를 낸다. “감각있어” “90점 화제” “패션속 메시지” 무려 청와대 출입기자가 쓴 기사. 온라인 부서 아니고. 한편 프라다 치마로 검색했는데 기사 단 1건도 없음. 김정숙 여사가 김건희가 그동안 입은거 입고 나왔으면 아마 대통령실 카드 내역 탈탈 털자고 난리 부르스였을텐데 말이다. 김건희씨는 조용히 내조하겠다며 말하고는 전혀 다른 행보를 보인다. 시민들은 시장에서 물건 팔아도 전전긍긍하며 살아간다. 몇만원짜리 옷 하나 못 사입고…어떤 노동자는 땡볕에서 쇠질하면서도 자기가 입은 스커트 값 절반을 월급으로 받으며 살아간다. 생명을 걸면서 그들이 파업중이다. 이런 상황에서 저런 사치를 해야하겠냐?? -이런 내용의 기사가 나와야지 공평한거 아니냐? 왜 논란은 자기들이 만들고 자신의 기준으로만 보도하냐는거다. 프레임으로 여신화하는게 너무 티가 나고 구리다. 구리다라는 말밖엔. 초딩들도 이렇게 대놓고 티나게 왕따 시키거나 띄워주진 않을거다. 열심히들 해라.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pfbid0roUJ4wZYgWaiptoNM9NQi5SfB2kGPuhoGtoFxgUgEU3tAzjpLKNwwUmAPueaaDcol&id=1525969498
plus68
14
0
5
가성비 챙긴 강력 게이밍 SSD, WD_BLACK SN770 NVMe SSD
thisisgame
1
1
0
[상식 UP 뉴스] 시킨 적 없는 택배가 외국에서 날아왔다면
newsway
3
6
0
불과 얼마전 까지만 해도 미국 대통령이 어떻게 못하는 푸틴을 한국은 이렇게 외교력을 보여주었다. 페북(펌) 최승영 님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pfbid02PYDYyHrZPUC1f4hBydYNNBjaZEjVjnNJi6F8B9NztdodkzXTBvUKGWz46D8tQJoxl&id=100006678097492
plus68
8
0
1
무더운 여름에 즐기기 좋은 실내 액티비티 6
visualdive
12
18
0
Rhythm Game Music Composer REACTS Never let you go - Bloss I 게임음악 리액션 & 리뷰
flashfinger
2
0
0
[친절한 랭킹씨] 애플, 초당 228만 원씩 벌어들였다…삼성전자는?
newsway
6
4
0
요즘 한국보다 한국뽕을 더 맞는듯한 대만 근황
dadara4
20
3
3
킹스레이드 도자르타 클레이아트
zhdnrk7187
31
9
7
유아인이 연기한 캐릭터 중 독보적이었던 캐릭터.jpg
lalamia
40
9
5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